미분류

혹한 속에 엄마와 아기 둘만 살아남았습니다

🐕 입양처를 찾습니다 🐕 추운 겨울, 엄마 뱃속에서 나오자마자 얼어 죽은 아가들이 있었습니다. 엄마 백구가 가진 것은 허름한 개집 하나. 꽝꽝 얼어붙은 라면 쓰레기 덩어리였습니다. 심각한 영양실조와 빈혈에 시달리던 엄마는

[라이브3] 전주- 개농장과 도살장

잔인하게 도살하는 개와 닭의 학대 사건 관련 격리조치 이후 모습입니다. 아픈 개들이 병원에서 수의학적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전주시청 동물복지팀에 항의해 주세요! *와치독이 뛰고 있습니다. 개농장 개도살장 철폐, 개식용 산업은

<삽살이 부부의 대부모님을 찾습니다!>

참혹했던 용인시 개 도살장에서 구조되었던 삽살이 부부 노아, 엘리를 기억하시나요? 눈앞에서 새끼가 죽어가는 광경을 그저 바라볼 수 밖에 없었던 삽살이 부부. 그 모습이 너무나도 안타까워 모두가 함께 분노하며 슬퍼했던 노아,

“백억이와 구름이의 미국 생활!”

백억대 부자의 집에서 살다가, 물건처럼 압류되어 노예처럼 살았던 백억이. 그리고 백억이를 의지하며 소 축사 옆에 묶여 축축한 바닥에서 한겨울 꽁꽁 얼어갔던 착한 구름이가 미국으로 입양가서 행복한 모습을 보내왔습니다! 두 녀석의

< 사진 주의: 케어, 영천 개도살장 급습, 동물학대 고발 >

작은 발바리들이 떨고 있습니다. 큰 개든 작은 개든 염소든 또 다른 동물이든, 닥치는대로 잡아 죽인 이곳은 마치 주택처럼 보이는 소규모 도살장입니다. 산 채로 목을 매달아 죽이고 칼로 자르는, 원시적 도살

처절한 실패!

오늘은 조나단 목욕하는 날! 조나단의 정기후원! 대부대모가 돼 주실 분은 카카오 오픈 채팅방 ▶️ 조나단 리빙스턴 대부대모https://open.kakao.com/o/gpj0Y6ad 로 들어와 주세요! 조나단의 대모와 대부가 되어 주실 분! 조나단의 평생 쉼터 만드는

꽁꽁 얼어가던 도롯가의 그 어린 강아지

어린 강아지 한 마리가 도롯가에 홀로 묶인 채 폭설에 파묻혀 얼어가고 있었습니다…. #위기의동물곁에케어가있습니다#케어 #위기의동물곁에케어가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