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_1 January 올해도 동물들의 편으로 남겠습니다.

황금개의해 2018년, 힘차게 달려가겠습니다

황금 개의 해 2018년, 올해도 위기의 동물 곁으로 달려가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동물권단체 케어 활동소식]

# issue 1.세계적 비올리스트 용재 오닐 네 번째 홍보대사 위촉
 2017년 12월 28일, 세계적인 비올리스트 리처드 용재오닐을 네 번째 홍보대사로 위촉식이 있었습니다.

용재 오닐은 “생태계 강자 인간이 약자인 동물의 편에 서는 것은 일은 매우 당연하고 의미있는 일이며, 케어와 함께 그 일을 할 수 있어서 영광이다”라고 수락의 변을 표했습니다.
용재 오닐은 이날 ‘검은개 입양 프로젝트 블랙독 캠페인’에 참여했으며 케어와 함께 위기의 동물들을 위한 온·오프라인 캠페인과 다양한 프로젝트에 참여할 계획입니다.

# issue 2. 해피베컴데이, 베컴에게 선물을 전해주었습니다.
2017년 12월 16일! 케어 활동가와 베컴 대부모님이 모여 선물을 들고 베컴을 방문하였습니다.

3개월 동안 베컴은 아주 건강해지고 살이 많이 쪘습니다.  호기심이 많고 머리도 아주 좋아 혼자서 마굿간 문을 열거나 건초가 있는 곳에 들어가 맛있는 건초를 먹기도 한답니다.  최근에는 말편자를 새로 갈았는데 기분이 좋은지 자주 달리기도 합니다.  관절염이 심했던 앞다리는 많이 좋아졌습니다.

한국의 모든 꽃마차 말이 무거운 마차가 아닌 사랑을 받는 날이 하루 빨리 찾아오기를 바랍니다!
베컴에게 사랑을 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드립니다.
#issue3. 

동물사랑캠프 IN 포천
#issue4.

민법 제 98조 개정을 위한 토론회 개최
2017년 12월 16일,

2017년의 의 마지막 동물사랑캠프를 무사히 마쳤습니다. 
하지만, 끝나도 끝난 게 아니야~

LG생활건강XCARE의 동물사랑교육은 2018년에도 계속됩니다~
#LG생활건강XCARE  #동물사랑캠프

#시리우스윌  #2018년에도_계속됩니다
‘민법 제 98조 개정을 위한 토론회’가 지난 12월 1일 오후 2시, 서울 성수동 인생공간 오픈스페이스에서 진행되었습니다.

려동물 인구 천만시대. 동물권단체 케어는 대한민국이 더 이상 ‘동물이 그저 물건인 나라’ 가 아닌, 
시대 흐름 및 국민 의식수준의 변화에 발 맞추어 법과 제도가 정비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활동을 벌일 예정입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구조소식]
#issue1. 

눈 없는 개 촐랑이와 피 묻은 개 닥양이
#issue2.

지독한 홍역과 싸우고 있는 떠돌이개 새콤이
안구가 없는 촐랑이와 누렇게 눈곱이 끼고 엉덩이에서 피가 계속 흐르는 닥양이.
케어는 주인에게 제대로 돌봄 받지 못해 만신창이 몸이 된 두 ‘생명’을 회복시키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 두 녀석들이 앞으로 배곯지 않고 자유롭게 뛰놀 수 있는 ‘권리’도 보장받을 수 있게 힘쓸 것입니다. 여러분도 촐랑이와 닥양이의 남겨진 삶에 따뜻한 사랑으로 응원해 주세요. 
려진 채 거리를 헤매다, 병원에서 가족같은 친구마저 잃은 어린 강아지 새콤이.

가엾은 새콤이에게 “새콤아, 넌 혼자가 아니란다.”라고 말해주세요.

하루빨리 새콤이가 밝은 미소를 되찾을 수 있게 도와주세요! 
[입양 & 후원]
#issue1. 

하염없이 품어주고 싶은 입양 프로젝트 하품
#issue2.

프로골퍼 박성현 팬클럽 기부금을 전달식
기부활동가 장원과 친구들, 

이원규 사진작가의 입양 프로젝트 
 

첫 번째 주인공 ‘혜화’의 가족을 찾습니다. 

자, 순둥이 ‘혜화’에게 사랑받을 준비가 되셨나요?
 

♥ 입양문의: adopt@fromcare.org
2017년 12월 20일, 프로골퍼 박성현 네이버 팬클럽 남달라에서 동물권단체 케어에 기부금 전달을 해주셨습니다.

기부금 전달식에 참여한 네이버 팬클럽 관계자는 “박성현 프로가 평소 동물 보호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어 그 뜻을 함께 하고자 기부를 결심했다” 라며 “유기동물 보호를 위해 써 달라.”라고 당부했습니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덕궁길 29-38, 4층 (원서동 174번지) 고유번호 110-8212755 대표 박소연

Tel 02)313-8886 Fax 02)313-8880 E-mail care@fromcare.org

Copyright © 2017 care. All right Reserved.

만약 메일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수신거부를 클릭하세요.

If you don’t want to receive this mail anymore, click unsubscribe below.
수신거부Unsubscribe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

<귀먼 백구, 구조 성공>많은 분들의 애를 태웠던 백구가 드디어 케어와 여러분들의 품으로 와 주었습니다. 어제 늦은 밤 어떤 백구가 그 지역에서 교통사고로 죽었다는 사진을 받고 급하게 달려가 확인한 결과 귀 먼 백구는 아니었습니다. 안타깝게 세상을 떠난 또 다른 백구의 명복을 빕니다. 케어 구조팀은 어제 또 밤을 새우며 백구를 기다렸고 오늘 아침 7시 경 드디어 백구가 구조되었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