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TV]용재오닐, 개농장의 현실에 마주서다

This post is last updated 256 days ago.

“마치 200명의 아이들이 구해달라 울부짖는 전쟁터에 와있는 느낌이에요.”
– 개농장에 간 리처드 용재오닐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