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TV] 아직도 불법 도살장이 존재한다?

This post is last updated 16 days ago.

동물권단체 케어는 지난 21일 새벽, 살아있는 개를 목매단 뒤 불에 태워 죽이는 개 도살장을 급습했습니다.

엄연히 동물보호법이 존재함에도 개 도살은 여전히 벌어지고 있습니다.

정부와 국회는 더이상 이 현실을 외면해서는 안 됩니다.

공유하기

관련 소식

One Response

  1. 화가 치밀어오르고 눈물도 나고 말이 안나옵니다. 동물보호법이 아무런 역할을 못하는 현실이 참담할뿐입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