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Cruelty Free Fashion Show 에 다녀왔습니다.

 

 

동물사랑실천협회 의 국장 AJ Garcia 와 손선원 간사는

지난 주말 2015 동물학대 없는 인조모피 패션쇼에 협력하며 참가하기 위해 베이징에 있었습니다.

ACT Asia의 주최 아래 이 패션쇼는 성황리에 마쳤습니다.

 

 

 

 

이 패션쇼에는 총 19명의 디자이너들이 참여를 했으며,

그 중에는 리앤 마일리 힐카트 (Leanne Mai-ly Hilgart)의 ‘보트 쿠튀르’ Vaute Couture

100개 이상의 다른 작품들도 참여했습니다.

 

 

CLEF Company 회사 소속인 한국 가수 ROO 또한 이 패션쇼에 참여했습니다.

 

 

 

 

이 패션쇼의 개념은 2012년부터 ‘동물사랑실천협회’에서 시작됐습니다.

첫번째와 두번째 동물학대 없는 인조모피 패션쇼는 서울에서 개최했었고,

지난 주말 베이징에서 열렸었던 패션쇼는 4번째로 열리는 쇼였습니다.

 

동물을 이용한 털을 사용하지 않는 패션은 한국에서 빠르게 새로운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습니다.

“동물학대 없는 패션 그리고 비건 (채식주의보다 더 엄격하게 지키는 주의)”등

이런 단어들은 라디오나 티비 프로그램에서 이제 많이 쓰여지고 있습니다.

 

저희가 체감하기에 확실이 이전보다 이 문제에 대한 시민의식이 점점 많아지고 향상되어 가고 있습니다.

이제는 사람들이 동물학대와 고통 그리고 모피/가죽/오리털 패션 사이에 연관성을 알아가고 있습니다.

여기서 가장 중요한 것은 사회적으로 이런 메시지를 전하고, 사람들에게 이러한 교육을 시키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이 하나의 문화 트랜드로 자리 잡아가는 것입니다.

그래야 관련된 산업을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이 패션쇼에서 보여지는 것처럼 사람들에게 멋지고,

그리고 편안한 패션을 위해서는 쉽게 실천할 수 있는 마땅한 대안이 있다는 것을 전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입니다.

그러므로 저희는 이 패션쇼가 사람들에게 계속 “잇” 이밴트로 자리잡기를 기원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이러한 패션쇼는 더 발전되고 지속될 것입니다.


 – AJ Garcia-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