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고양이 낚시 !!!!

This post is last updated 4039 days ago.

 


 


 



 


(낚시줄에 걸려 몸부림치는 아기 고양이)


 


 


 


(충격) 고양이 낚시 !!! 


 


나영이 사건의 범인이 교회 목사라고 하여 사회적인 충격을 주는 가운데


이번에는 교회 목사와 그 남편인 장로가 고양이를 낚시질 하여


지속적으로 때려 죽인 행위가 목격되었습니다.


 


 


 



 


낚시 줄에 소세지를 끼어 나무 한 귀퉁이에 매달아 놓고


배가 고픈 고양이들이 먹이를 덥석 물으면 마치 물고기들처럼 입이 낚시줄에 걸려 엮이게 하는 방법이었습니다.


입이 걸리고 낚시바늘이 입 안을 찢게 되어 고통스러워 달아나지 못하는 상황에서


고양이들을 사진에 보이는 몽둥이로 때려 잡는 것이었습니다.


이 동네에서는 지속적으로 이렇게 고양이들을 죽인 사람이 있었고.


낚시 바늘이 입에 걸린 채 맞아서 피를 흘리며 죽어가는 고양이를 본 사람들도 있었습니다.


동네에서는 고양이 죽이기로 유명한 사람이라는 것입니다.


 


 


 



 


근처에는 올무와 야생동물 덫까지 있었습니다. 모든 포획용 덫은 다 설치한 듯 합니다.


덫을 달고 도망가지 못하도록 벽돌을 달아 놓았습니다.


 



 


첫번째 사진의 아기 고양이는 다행하게 구조되었지만 지속적으로 또 다른 희생동물이 나오지 않도록 감시해야 하며 증거를 잡을 수 있도록 해야 합니다.  위 사진의 아기 고양이는 제보자들이 새벽 녘에 발견하였습니다.


 


 



 


병원에서 무사히 치료를 받았습니다. 낚시 바늘이 양 쪽 코를 모두 파고 들어 심각하게 상처를 입었습니다.


이 녀석도 발견되지 않았다면 몸부림만 치고 도망가지 못하는 상황에서 맞아 죽었을 것입니다.


 



 


수술 후에도 너무나 아파서 먹이도 못 먹을 정도였습니다.


뼈만 남았던 아기 고양이.. 먹고 살 것이 없어 너무나 배가 고파 겨우 먹이를 발견하고 먹었겠지만


먹이가 아닌 무서운 덫에 걸렸던 것입니다. 


 


 


 



 


수술 후 완치를 기다리며 현재 박소연 대표님 집에서 임시보호 중입니다.


야생 냥이인데도 신기하게도 밤새 고맙다고 야옹 거리며 몸을 부비대고 머리에 입을 맞춘다고 합니다.


구해준 것을 알고 감사 표시를 하는 듯 해서 너무나 신기할 정도라고 하네요…


얼른 살도 찌고 건강해 져서 입양처가 나타나길 바랍니다.


 


동물사랑실천협회는 지속적으로 감시하여 다시는 그런 행위가 일어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또한 해당지역 주민들에게 고양이 TNR 을 하는 등 길고양이가 안전하게 사람들과 공존할 수 있는 방법


으로 이 사건이 마무리 될 수 있게 할 계획입니다.


 


우리 사회의 잔악함은 도대체 어디까지일까요..


                       


                                                                                                          동물사랑실천협회


                                                                                                           www.fromcare.org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