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CHDOG 와치독, 이제 개농장 대부분 없앨 수 있다!👊

정부는 그동안 국내 개농장에 대한 전수조사를 하지 않았습니다. 국내 개농장의 정확한 통계도 없습니다. 불법시설과 합법이라 주장하는 시설의 경계도 없고 법적으로 판단하지도 못합니다.

이러한 가운데 분뇨처리시설신고를 득하거나 건축법 위반이 없는 개농장들은 마치 합법적인 개농장으로 간주돼 왔으며 이러한 개농장주들은 개식용 금지법이 마련되기 전 시설과 폐업보상을 해 주는 것이 마치 국민에 대한 정부의 당연한 의무처럼 당당히 요구해 왔고, 또 입법자인 국회의원들조차 눈치보기식 보상안을 마련했다 철회하기도 하였지만 여전히 한정애 전의원의 보상을 전제로 한 금지법은 국회에 발의되어 있기도 합니다.

수조원에 달하는 국민들의 막대한 세금을 보상액수로 요구하는 개농장 주들. 수십 년간 세금도 제대로 내지 않고 개들을 잔인하게 죽이면서 막대한 수익을 거둬들인 그들에게 국민세금 수 조원을 쓰는 것이 과연 온당할까요?

보상을 전제하지 않으면, 그래서 개농장주들과 협상이 되지 않으면 진정 금지법 마련은 어려운 것일까요? 절대 그렇지 않습니다. 개농장을 대부분 없애면 됩니다. 한 번 폐쇄된 개농장은 다시 생겨나지 않습니다. 이제 국내 법 상 불가능합니다. 따라서 개농장의 수를 극소수로 만들어 놓는다면 보상안은 필요 없어질 것이고 금지법은 앞당겨질 것입니다.

와치독이 없애겠습니다. 8월부터 전국적으로 산재한 개농장들을 찾아 대부분 없애나갈 것입니다. 와치독은 할 수 있습니다. 모든 법 적용을 총망라해 빠져나갈 수 없도록 할 수 있습니다. 와치독의 기획자들은 다년간의 경험으로 이를 가능케 할 것입니다. 아무도 알지 못했던 새로운 법 해석도 마쳤습니다, 그렇게 적용한 사례들을 통해 개농장을 없앨 수 있게 되었습니다. 악명 높던 뜬장도 없앨 수 있게 되었습니다.

“와치독의 목표는 개식용 산업을 축소시켜 개도살 금지법을, 개식용 금지법을 앞당기는 일입니다. ”

와치독 대원들의 활동은 국내 동물권에 엄청난 반향을 불러일으킬 것입니다. 누구나 와치독 단원이 될 수 있습니다. 와치독 단원들은 컴퓨터 하나만 있으면 데스크에서도 개농장을 없앨 수 있습니다.
와치독을 돕는 서포터즈들은 와치독을 여러 방면으로 도울 수 있고 이 모두의 노력이 더해져 활동은 급속도로 확대될 것이며 결국 개농장의 뿌리를 모두 뽑아 없앨 것입니다.

종국에는 와치독의 이러한 활동들이 정책 결정자들에게 알려질 것이고, 우리 사회 분위기를 변화시킬 것이며 따라서 개식용 종식에 결정적 불씨를 당길 것입니다.

와치독 단원들을 전국적으로 모집해 나갈 것입니다. 상세히 교육하여 직접 활동을 해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조력할 시스템을 갖출 것입니다.

8월 3일, 1차 서울과 경기권의 분들을 위한 교육이 시작됩니다. 지방은 그 후 일정을 잡아 이어나갈 것입니다. 이번 교육에서 그동안 불법적 개농장들이, 지자체 공무원들의 어떠한 방임형 시스템 속에서 얼마나 견고하게 유지되어 왔는지 그동안의 사례를 통해 이해시키겠습니다. 그리고 이러한 직무유기를 더 이상은 하지 못하도록 와치독만이 할 수 있는 법적용과 현장에서의 경험을 모두 전수할 것입니다.

단체가 아닌 개인도 할 수 있습니다.
여러분, 함께 개식용금지의 주역이 됩시다!
와치독으로 모여 주십시오.
함께 합시다. 개식용과의 전쟁을!
함께 이룩합시다. 대한민국 개들의 해방을!

*와치독 활동은 케어를 통해 후원합니다. 350-910009-40504 ( 하나은행:케어) 입금 시 입금자명 옆에 (와치독) 표기

🥷단원(교육)신청 링크 와🧚‍♀️서포터즈🧚신청은 link.inpock.co.kr/carekorea 해주세요

문의: soyounpark@careanimalrights.or.kr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