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스케치] 구호동물 입양센터 오픈식!!! 멋진 사진과 영상들을 보세요~


 


2012년 7월 7일


동물사랑실천협회 “구호동물 입양센터”가 개소식을 하였습니다.


 


 


국내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그리고 전세계적으로도 드문 구호동물 입양센터..


 


구호동물 입양센터에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립니다.


 



 


구호동물 입양센터 간판이랍니다.


 


 



 


개소식 전부터 많은 분들이 찾아와 구경도 하고 산책봉사도 하셨습니다.


더운날씨, 그리고 주말임에도 개소식을 축하해주러 오신 분들 모두 감사드립니다.


 


아! 참고로 입양센터 좌측에 보이는 중국집..


회원분들중에 채식을 하시는 분들이 많으신데요.


센터에 오셨다가 식사를 하셔야 하는데 마땅히 드실 곳이 없으시다면


옆 중국집에 찾아가 보세요.


동물사랑실천협회 회원이라고 말씀하시고 채식 메뉴를 추천해 달라 말씀드리면


기본 메뉴에서도 채식만으로도 요리해 주신답니다.


 


 



 


입양센터는 100% 후원으로 운영되는 곳으로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입양센터의 발기인들은 건물 외벽에 이름을 새겨 넣었습니다.


 


 



 


아직도 채울 수 있는 벽이 많이 남아있습니다.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이 필요합니다.


 


 



 


1층 강아지 방 모습입니다.


 


 



 


오늘의 주인공 들이죠.


 


 



 


2층 고양이 방은 아기자기한 소품들로 이쁘게 꾸며졌습니다.


비용을 아끼느라 협회 간사님들의 손길로 완성된 공간이죠.


아래의 멋진 캣타워는 박윤정, 김종일 부부회원이 기증해 주신 것이랍니다.


무려 10개나 기증해 주셨어요.


 


 



 


이 아이들의 평생 가족이 되어주세요..


 


 



 


 



 


아이들을 데리고 근처 남산(장충)공원에 산책 봉사도 다녀오세요~


 


 


 



 


테잎 커팅식으로 입양센터의 정식 오픈을 기념하였습니다.


 


 



 


 


 



 


개소식이 끝난 뒤 충무로 일대 애견샵 거리로 입양캠페인을 벌였습니다.


 


 



 


 



 


 


이 아이들은 대부분 강아지 공장에서 왔습니다.


비인간적인 강아지 공장을 없애기 위해서라도
입양문화가 널리 정착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퇴계로에 위치한 동물사랑실천협회의


구호동물 입양센터.


이제 1호점이 문을 열었습니다.


제2, 제3호점이 문을 열고


전국적으로 입양센터가 확산되어


더이상 상처받고 고통받는 아이들이 없는 그날까지


동물사랑실천협회는 끝까지 나아겠습니다.


 



 






 






 






 





 





 






 






 






 


깜찍이 이 녀석은 입양센터 들어온 지 꼭 이틀만에 너무 좋은 가족에게 입양을 갔답니다.


왜 하필 깜찍이를 입양하시느냐고 여쭸더니.


보호소에 너무 오랫동안 있던 것이 마음에 걸린다고 하셨습니다.


깜찍아, 축하해~!!


 



 



간절함으로 가족이되어 주실 분을 기다립니다. 오늘도…


 


 






 






 


채식 보디 빌더 도혜강씨도 오셨어요~!!


 


 


아래는 입양센터 2층, 냥이들을 위한 공간입니다. ^^


 






 






 






 






 






 






 







 






 






 





 


발기인 명단 자리가 마아니 남았습니다.


더 많이 신청해 주세요.


발기인은 5만원 이상 정액 후원하시는 분들이구요.


가족회원도 새로 만들어졌는데,


가족회원은 매월 정액 10만원 이상 후원자들로


동물가족의 이름까지 새겨진답니다.


박소연대표님 가족과 문태순 이사님이 벌써 신청하셨네요^^


 


 


 


 


 


 


l  해피로그에 있는 같은 글에 [공감]버튼 눌러주시고 댓글도 달아주세요. 더 많은 사람들이 알 수 있도록-!


http://happylog.naver.com/care/post/PostView.nhn?bbsSeq=15404&artclNo=123461681814&scrapYn=Y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