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옥 속의 개 50마리 구조 임박!!


지난 이야기->


http://www.fromcare.org/our/notice.htm?code=notice&bbs_id=37961&page=2&Sch_Method=&Sch_Txt=&md=read


 


다세대 주택, 비까지 세 전기조차 들어오지 않는 곰팡이와 악취 덩어리 집.


이곳에서 생활하는 50여 마리의 아이들 구조가 임박해졌습니다.


 



 


 


광주시의 도움으로 임시부지는 마련이 되었지만 개들을 보호할 수 있는 시설이 되어있지 않아


시설비와 치료, 보호에 필요한 비용을 모금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많은 회원분과 시민분이 십시일반으로 모금에 동참해주셨지만 아직 많이 부족한 실정입니다.


 


현재 통장으로 77명의 후원자가 모금해주신 금액 4,569,740원과


네이버 해피빈의 1,718명의 후원자가 모금해주신 금액 5,007,100원이 모금되어


9,576,840원이 모금 되었습니다.


 


 


처음 예상했던 시설비와 치료비용(펜스비용 300만원, 임시관리자 숙소 300만원,


치료비치료비 중 일부 1000만원, 관리인 인건비 3개월 치-> 300만원,


사료비 3개월 치-> 300만원)2200만원에 한참 못 미치는 실정입니다.


 


아이들을 보호할수 있는 케이지공사와 컨테이너 구입은 이루어졌지만,


현재 1200여만원의 비용을 더 모금해야만


아이들의 3개월기간의 보호와 치료를 진행할 수가 있습니다.


 


정성으로 모아주신 비용으로 공간마련을 하였기에


 이번주 일요일 아이들을 구조하러 갑니다.


 


  햇볕이 들어오지 않은 실내에서 태어나 지금까지 생활해온 아이들.


 


1차로 구조했던 3마리의 어린 아이들이 파보바이러스에 감염되었다는 소식을 전한 적 있습니다.


 





<1차 구조되었던 아이들의 모습>


 


이중 2마리는 건강이 회복되어 현재 임시보호처에서 생활 중이며


나머지 상태가 심각했던 까망이는 이번 주 퇴원하여 현재 동물사랑실천협회 사무국에서 임시보호 중입니다.


 


까망이는 피부병 증상이 미세하게 있지만 이는 영양결핍과 체력부족에서 온 것으로 예상되어


충분한 영양공급과 컨디션을 회복하게 된다면 자연스레 나아질 것 같다고 합니다.


 



  <까망이는 현재 임시보호처가 필요합니다. 신청문의 02-313-8886, fromcare@hanmail.net>


 


워낙 열악한 환경에서 지내온 아이들이라 어떠한 병이 있는지 정확히 판단하기는 어려우나


먼저 구조된 아이들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지금, 이 아이들 봐주세요!!


 





<파보판정을 받았던 아이들 3마리 중 2마리가 먼저 회복을 하여 임시보호처에서 생활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우리가 도움의 손길을 내밀 때 눈에 띄게 달라지는 모습을요.


 


축축히 젖어 엉켜있던 털들과 두려움과 불안에 가득 차 있던 눈으로


우리를 바라보던 아이들.


지금 이렇게 초롱초롱한 눈으로 우리를 바라봅니다.


 


 


처음 임시보호처에 도착했을 때는 심각할 정도로 짖고 구석에 숨어만 있던 아이들이


보호한지 이틀이 지나자 표정이 밝아지고 애교를 부리기 시작했다고 합니다.


 



 


숨어만 있던 아이들이 이제는 날쌘돌이가 되어


신나게 돌아다니며 임시보호자의 사랑을 갈구한다고 해요!!


 


이 얼마나 멋진 일인가요??


 


현재 구조를 기다리고 있는 50여 마리의 아이들.


이 아이들과 다르지 않습니다.


 


푸릇푸릇한 잔디에서 뛰놀고 깨끗한 물과 맛있는 사료.


그리고 자신만을 사랑해줄 가족을 만날 수 있습니다.


 


아주 조금만 더 관심과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커피 한잔 값, 영화 한편의 비용이라도 좋습니다.


모금에 동참해주세요.


 


50마리 아이들의 삶을 바꿀 수 있는 시작점입니다.


아이들의 변화될 삶.


이 아이들을 가족으로 맞음으로서 사랑과 배려가 넘칠 어느 한 가족


 


이것이야말로 우리가 함께 만들 수 있는 드라마틱한 영화 한편이 아닐까요??


 


이번주 일요일 아이들이 구조되는 모습, 다시한번 소식 전달하도록 하겠습니다.


 


구조후에 적절한 보호와 치료를 진행할 수 있도록 많은 성원 부탁드립니다.


 


희망해 모금으로 도와요->


 


http://hope.daum.net/donation/detailview.daum?donation_id=108928


 


방치된 50여마리의 아이들 치료 및 보호공간 모금 모금코드 28


하나은행 162-910008-59705 동물사랑실천협회 서울지부


 


 후원금 입금방법: 보내시는 분 성명에 모금제목에 공지된 모금코드 숫자2자리를


함께 적어주세요. () 후원자명+모금코드(2자리)홍길동28


 


*치료모금액의 차액이 발생될 경우 보호중인 구호동물의 치료 및 보호비용으로 사용됩니다.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