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쪽 끝 부산에서, 십시일반의 도움으로 살아난 고양이 ‘미미’

 



 


지방에서 심각한 학대건이나 구조건이 올라오면 숨이 탁탁 막힙니다.


 


다급한 상황일수록 마음이 아픕니다. 제발 아파도 가까운 곳에서 아파주면 좋겠습니다.


 


부산 감천부두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미미’를 도와달라는 요청이 들어왔습니다.


 



 



 



 


큰 사고를 당한 미미는 다행히 부두에서 일하시는 직원 분들의 도움으로 병원으로 바로 이동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이 아이의 상처가 워낙 커서, 구조자께서 감당하기 어려운 병원비가 나온 상황.


 


협회에서 지원할 수 있는 치료비도 한계가 있기에 참 난감하였습니다.


 


또 대수술 후 갈 곳이 없어 치료 직후 방사해야 한다면 다시 위험해질 수도 있어 이래저래 고민이 많았답니다.


 


 


우리의 마음을 움직인 것은……….


 


미미를 구해주고 병원에 데려가 주신 직원 두 분의 진솔한 메일이었습니다.


 


수술 결정이 나기까지 감염 속도라도 늦추고자 매일 병원에 데리고 가셔서 드레싱을 해주시고,


 


직원 숙소에서 아이가 생활할 수 있도록 배려해 주시고,


 


미미의 생명을 구해달라는 사랑가득한 메일을 여러번 주셨답니다.


 


 


제가 병원 측과 직접 통화하여 아이의 상태를 확인하고 수술 비용을 상의하기로 하였고,


 


병원측에서도 진료비의 일부를 할인해 주시고 미미의 사진도 예쁘게 찍어보내주시는 등 여러 배려를 해주셨습니다.


 


미미는 생식기 쪽과 뒷다리의 근육 손상이 심하여 배뇨관을 삽입하고 괴사된 근육을 제거한 뒤 피부 이식을 하는 대수술을 받았습니다.


 



 


<괴사된 근육>


 



 


<괴사된 근육을 제거한 뒤>


 



 


<건강한 근육만 남기고>


 



 


<피부이식하여 봉합>


 


—————————-


 


수술을 결정하고 나자, 기적같은 일이 생겼습니다.


 


홍혜민 회원님께서 미미를 입양해 주시기로 한 것입니다.


 


직접 병원에 가셔서 미미의 회복 과정도 지켜보신 후,


미미를 퇴원시켜 지금은 미미의 건강이 돌아올 수 있도록 정성으로 보살펴 주고 계십니다.


 


구조와 퇴원 후 입양까지 모두 부산에 계신 분들께서 해주셨습니다.


 


참 기쁩니다. 정말 감사드리구요. 먼곳에서 일어나는 일들에 대해서는 신속하게 움직일 수 없어 애타는 경우가 많았는데,


 


이렇게 ‘실천’해 주시는 여러분들이 계셔서 한 생명이 또 귀한 삶을 살 수 있게 되었습니다.


 


미미의 회복기는 정회원 게시판에 있습니다.^^ 홍혜민님께서 올려주셨어요.


 


역시 우리는 ‘실천’하는 단체입니다.


 


감사드립니다.


 


(진료비를 저렴하게 해주시고, 미미를 위해 애써주신 부산 사하 종합 동물병원에 깊이깊이 감사드립니다. ^^)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