꼬이는 줄이 문제였습니다. 이런 사례도 알고 미리 예방해야겠습니다.

This post is last updated 3377 days ago.

 


 


급한 제보를 받고 사무국 국장과 미디어팀 간사가  김포의 현장으로 나갔습니다.


받은 사진으로는 일부러 개를 공중에 매 달아 놓은 것으로 보였습니다.


개가 죽어 있다, 아니 살아있을 수도 있겠다, 발이 땅에 닿는 것을 보면…


여러가지 추측을 할 수 밖에 없으면서도 그곳의 정확한 주소나 전화번호도 알지 못한 채


근처의 제보자를 일단 만나러 갈 수 밖에 없었습니다.


 


공장이 워낙 밀집한 지역이라서, 제보자도 건너 건너 창문으로 본 이 건물을 찾는데까지는


쉽지 않았습니다.  제보자는 아침에 이 개가 이렇게 된 것을 보았지만, 미동을 하지 않고 있고 죽은 것 같다고 하였습니다.


 


겨우 찾은 공장 건물 …..


 



 


개는 이미 죽어 있었습니다.


학대의 흔적은 찾아 볼 수 없었고. 꼬일 수 밖에 없는 얇은 밧줄이 문제였습니다.


 


 



 


개가 오른쪽, 왼쪽으로 운동을 할 때 마다 꼬일 수 밖에 없습니다.


공장에는 한국 사람 한 사람과 나머지는 모두 외국인 근로자들 뿐이었고, 밖의 개에게는 큰 관심이 없이


바쁘게 일들을 하고 있어 개는 상당히 오랜 시간 동안 줄이 꼬인 채,


지쳐가다가 결국 기진맥진한 상태로  죽은 것으로  보입니다.


 



 


유기견이었다는 이 개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대충 줄을 높은 창틀이 단단해 보여 그곳에 묶었다고 합니다.


학대의 흔적이 없어  어떻게 할 수는 없이, 근처에다 이 개를 묻어주도록 하고  돌아올 수 밖에 없었습니다.


 


이런 줄을 사용하는 사람들이 있다면 꼭 알려 주세요. 제대로 된 개줄이 아니면, 이렇게 꼬일 수가 있을 것 같습니다.


마음 아프고 충격적인 사진이지만, 우리 모두 바로 알고 주변에 이러한 사례도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하여


글을 정리하여 올립니다.


 


죽은 개가 저 세상에서는 따뜻한 사랑 속에 지내기를 바랍니다.


 


동물사랑실천협회  www.fromcare.org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