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변]구조되었습니다.!

>


 


 


 


 달리던 차량에서 내던져진 채로 주인의 차를 쫒아 달려가던 강아지 구조되었다고 합니다.


정말 안타까운 사건이었는데, 다행히 오래 지나지 않아 구조되고 차량 목격자인 뒷 차량의 제보자가 직접 입양까지 하신다고 합니다. 많은 분들이 애타하며 좋은 소식을 기다린 덕분이네요. 구조자와 입양자 모두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달리던 차량이 도로 한 복판에 개를 버리고 도주 한 사건 발생!>

 




>
>
11월 5일 동물사랑실천협회로,

달리던 차량이 도로 한 복판에 반려견으로 추정되는 개를 버리고 도주 한 내용의 영상이 제보되었습니다.

 

영상보기 http://j.mp/HHlVXg


>
충남 서산시 음암면 도당리의 어두운 도로에서 발생한 이 사건은

제보자의 차량 내부에 있는 블랙박스에 고스란히 담기게 되었는데,

버려진 개는 주인의 차를 쫓아 전력질주하며 따라가지만 끝내 차량은 멈춰 서지 않았습니다.
>
>목격자분이 아이를 구조하기 위해 2시간 이상을 찾아 해메이던 중,

처음 버려진 장소였던 버스 정류장에 가보니 아이는 그곳에서 자신을 버린 주인을 기다리고 있었다고 합니다.
>
>아이를 구조하려고 조심스레 다가갔으나 당황한 아이는 산으로 도망을 가 몸을 숨겼다고 합니다.
>
>동물사랑실천협회에서 목격자에게 연락을 취해 확인한 바,

sbs동물농장쪽에서 구조를 하기 위해 해당사건이 발생한 장소에 나가 있는 상태라고 합니다.
>
>목격자가 경찰에 신고를 하고 영상 판독도 부탁 해 놓은 상태인데

문제는 영상이 판독 되어야 도주 차량을 찾을 수 있다는 것 입니다.
>
>버려진 개는 아직까지 자신이 버려진 장소 주변을 떠돌고 있어 내일 다시 구조를 시도 할 예정이며,

아이가 구조될 경우 목격자분이 직접 입양을 하겠다고 합니다.
>
>자신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매우 당황하고 잔뜩 겁먹었을 아이를 생각하니 걱정과 함께 분노가 치밉니다.
>
>동물보호법 제2장 제 8조 4항에서는
>’소유자등은 동물을 유기해서는 안 된다.’ 라고 명시하고 있으며,

동물을 유기할 경우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
>법을 떠나 어쩌면 한 때는 사랑했을 한 생명을

무섭게 질주하는 차량들이 즐비한 어두운 밤 도로에 버리고 갈 수 있는 멘탈은 어떠한 것일까요?

 


영상이 판독되어 생명에 대한 기본적인 예의도 모르는 운전자를 잡아


또 다시 이와같은 범죄가 발생하지 않도록 경각심을 일깨우길 바랍니다.
>
>또한 무엇보다 속히 아이가 무사히 구조될 수 있기를 바라며,
>구조가 되지 않을 경우 우리 동물사랑실천협회에서 구조에 도움을 주기로 하였습니다.


 


반려동물을 유기하는 것은 명백한 범.죄. 입니다.
>
>아래는 목격자분이 사건 발생 후 네이트에 직접 올리신 글입니다.
>
http://m.pann.nate.com/talk/319866949


 

 

 

 

 

 


* 협회 네이버 블로그의 같은 글에 덧글을 달아주시거나 공감해주세요~!


많은 사람들이 소식을 알고 함께 있도록 우리 회원님들의 수고가 필요합니다.


아래 링크를 누르시면 이동합니다. 고맙습니다!



 

 

 

공유하기

[korea_sns_button]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최근 소식

“나? 조나단 리빙스턴” 소위 농장 돼지라 일컬어지는 분홍색 돼지들은 인간의 개량으로 인해 햇빛에 노출되면 피부가 치명적이 됩니다. 땀샘이 적은 돼지들은 체온도 매우 높습니다. 그래서 반드시 진흙을 몸에 묻히려고 하는데 진흙이 없는 돼지농장 안에서는 깨끗한 걸 극도로 좋아하는 돼지들이 자신의 배설물을 묻힙니다. 개도살장에서 “ 나 여기 있어요! 나도 데려가 주세요!” 하며 목소리를 내며 자신을 알리던 ‘조나단 리빙스턴’ 구조된 조나단 리빙스턴에게 언젠가 꼭 넓고 좋은 생추어리를 선물해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농장동물들이 해방되는 그날을 위해 케어는 더 많이 뛸 거에요! 조나단은 요즘 진흙목욕 심취중이라 까매지고 있어요 😂

더 읽기 »

“나는 누구일까요?“ 슬리퍼를 물었다고 인정사정없이 때리고 머리를 짓이기기까지 했던 학대, 그렇게 폭행당한 어린 백구 녀석은 많은 분들의 정성이 더해져 캐나다로 입양을 갔습니다… 뱅쿠버 공항에 내려 새로운 가족과 상봉하고 새 가족 품에 안겨 로키산맥을 차로 넘어 가는 긴 여정 속에서도 너무나 의젓하게 있었다는 녀석. 자신의 새로운 행복한 미래가 어떻게 펼쳐질 지 알았던 걸까요? 녀석의 행복은 이제부터 진짜 시작됩니다! 녀석은 누구일까요? 정답 영상은 두번째에 있습니다.

더 읽기 »

[라이브] 전주 도살장&개농장, 남은 160녀석들, 금 주 안으로 소유권 포기 예정. 케어는 8월 27일 도살장과 농장을 급습한 후 5일간 현장에서 160여마리 남은 개들을 위해 돌보던 그 현장을 다시 찾아 갔습니다. 현장을 살펴본 후 전주시청을 찾아가서 면담하며현장에서 부족한 사항을 전달하고 시정조치를 요구하며 약속을 받아냈습니다. 금주 안으로 전주시청은 160여 마리 개들에 대한 소유권 포기도 받아 낼 것을 단언하고 있습니나. 그 후 몇몇 녀석들은 구조하겠다는 분들이 벌써부터 나서고 있어 다행이 아닐 수 없습니다. 더 많은 입양자 및 입양을 도와주실 분들이 나타나도록 케어도 지속적으로 현장을 찾아 입양 홍보를 하겠습니다.

더 읽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