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시동물 철수 결정한 ‘삼정더파크’ 환영합니다.

This post is last updated 1523 days ago.

부산에서 제보가 도착하고 있습니다.

부산에 있는 동물원 삼정더파크가 여객터미널에서 동물원 홍보를 하는데

이동 동물전시처럼 동물을 전시를 하고 있다는 제보가 속속 도착하였습니다.

파충류와 토끼, 기니아피그 등 소위 작고 귀여운 이미지의 동물들을 전시하고 있다는 것입니다.



 

<전시중인 토끼와 기니피그>

제보자들은 말합니다

 ‘삼정더파크같은 큰 동물원에서 이런 동물학대를 하고 있다는 것이 믿어지지 않는 다는 내용이었습니다.

토끼와 기니피그가 있는 공간은 울타리가 있지만 너무 낮아요.”

사람 손이 충분히 닿을 수 있는 거리에요.”

사람 왕래가 많은 곳에 민감한 동물들을 전시하는 건 학대 같아요

 

동물단체 케어는 즉각 사실 확인을 위해 삼정더파크관계자와 통화를 하였습니다.

사실 확인 결과

– 818일부터 24일까지 행사를 진행한다.

토끼와 기니피그 등 동물을 전시하고 있다.

– 6명의 상주하는 전문인력이 케어중이다.

상당수의 인형과 조형물로 대체하고 있다.

 

<동물 조형물과 인형들을 전시하고 있다.>

제보자들의 내용과 일치함을 확인하고 항의하였으며, ‘삼정더파크관계자님께 확답을 받았습니다.

이동 할 때 스트레스와 사육환경이 바뀌고 개방된 공간에 전시되는 동물들이 받을 스트레스를

 인정한다. 세심하게 살피지 못한 점 죄송하게 생각한다.

최대한 인형과 조형물로 대체하기 위해 노력했던 점 인정해주면 감사하겠다.‘ 는 답변이었고

 

오늘(819)당장 동물들은 철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즉각적 행동을 취해주신 삼정더파크관계자님께 감사를 드리며,

동물단체 케어는 행사 전시에 동물을 이용하지 말 것을 정중히 요청 드립니다.

 

더 이상 시민들은 동물 전시로 흥행을 바라는 행사를 그냥 보고 지나치지 않는 다는 점 

유념하시기 바라며, 유사한 행위로 동물학대 제보가 들어오는 일이 없기를 바랍니다.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