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사 & 구조활동 소식

‘공사장에서 잡아 먹힐 위기에 있던 토비’

지난 9월 27일 판교 공사장에서 떠돌던 누렁이를 보고 권오영님께서 제보하셨습니다.   제보내용:   여기는 판교입니다. 몇년 전부터 아파트가 지어졌고 아직도  공사중입니다.트럭이 많아요 제일 먼저 입주한 마을인데….누렁이 한마리가 돌아다닙니다. 트럭과 차

그게 바로 저 영희랍니다.

보호소에 있는 영희가 봐로 귀치료 받은 아이랍니다. 귀치료 잘 받았고 보호소에서 새로운 가족을 기다리며 지내고 있습니다    http://careanimal.org/bbs/view.php?&bbs_id=bbs01_01&page=&doc_num=543

‘트럭에 치인 강아지’

    지난 11월 15일 트럭에 치여 죽은 듯이 누워있는 강아지를 보고 김현진님께서 급히 구조 하셔서 근처 동물병원으로 이동 해 주셨습니다.   옆 폐차장에 주인이 있었지만 주인은 가망이 없다고 죽을 것이라고 하며  전혀 치료에

‘광주 야산에 버려졌던 은비와 까비’

    지난 11월 16일  광주시 목동의 한 야산에 주인에게 버려진 두 마리 유기견 구조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산으로 뻗은 오솔길 매우 외진 곳에  멀쩡한 두 마리의 개가  길 잃고 온 것으로

복수찬 채로 구조된 아기 “복순이”를 도와 주세요~!!

  주인의 무관심으로 방치된 채 길러져 교통사고 후 3개월 된 어린 아가의 배에 복수가 차 올라 오고 있습니다. 수의사 선생님이야기로는 대수술이 될 것 같다고 하십니다.     앞으로의 경과는 알 수

매일 매일 죽도록 맞고 살았다는 노숙자의 개… ‘환희’

의정부의  녹양역에는 매일 개를 데리고 나타나는 사람이 있었다고 합니다. 올 해 6월부터 늘상 하얀 백구 믹스를 데리고 다니며 술에 취해 개를 죽도록 때린다는 이 노숙자는 사람들이 다니는 백주 대낮 길 한 가운데에서도

‘ 유기동물 6마리 중성화 수술 시급한 아이들’

    유기동물을 데리고 키우셨으나 중성화 수술을 하지 못한 상태에서 현재 9마리로 불어난 아이들때문에  도움을 요청하셨습니다.  수컷 5마리가 발정이 난 상태고 1마리 암컷은 이미 임신이 되어 있는 상태로 임신 중절

‘정신과 상담 받던 강아지 학대자’ 고발 진행

지난 8월 25일 학대고발란에 올라왔던 내용입니다. 늦게 10월 31일에 고발장을 접수하였고 11월 9일  고발인 조사받을 예정입니다.    병원 싸이트는  :   www.lpj.co.kr     온라인 상담 란에   6023 번 번호 상담글이예요 ……..다른 것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