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군

[구조후기] 당나귀의 자유를 위한 2박 3일 간의 분투!

인간의 돈벌이에 이용되는 당나귀 지난 5월 초, 동물권단체 케어에 한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경상남도 하동군 박경리 생명 문학관 앞에 주말만 되면 당나귀와 개가 끌려 나와 마차 호객행위에 이용되며, 학대를 당하고 있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