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대모

노랑/암컷

♥얼굴에서 사랑이 묻어나는 노랑이♥ 얼굴의 하트 무늬가 너무나 매력 넘치는 노랑이 항상 신나게 발랄하게 뛰어다니며 사람들을 반기는 귀여운 노랑이는 애교도 많고 사람을 너무나 좋아하는 순둥이랍니다.^^

라이언/수컷

♥충성심 끝판왕 라이언♥ 처음에는 경계가 심해 다가가기만 해도 우렁차게 짖어 가까이 가기 힘들었지만 한번 친해지면 순진무구한 표정을 지으며 무한정으로 사랑과 애정을 주는 라이언 [buttons text=”라이언의

꽃마차에서 구조된 베컴

♥ 꽃으로도 때리지 마세요. 꽃마차에서 구조된 검은 말, 베컴 ♥ 다리를 절면서도 마차를 끌어야 했던 검은 말을 구출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말은 경기도의 한 임시보호소에서 치료와

순돌/수컷

♥젠틀맨 순돌과 함께해주세요♥ 점잖고 다정한 성격의 순돌은 ‘젠틀맨’으로 불립니다. 하지만 사람을 좋아하는 젠틀맨은 폭풍애교를 장착하고 있답니다. 봉사자들이 오면 산책가자고 사랑의 레이저를 쏘아대며 애교 발사~! 납작한 코로

크리스/수컷

♥덩치 큰 겁쟁이 크리스와 함께해주세요♥ 하늘을 향해 쫑긋선 귀, 날카로운 갈색 눈동자, 눈 내린 겨울산을 연상케하는 회색빛 털까지… 무척이나 카리스마 넘치는 외모가 빛나는 크리스랍니다. 늑대를

비엘/수컷

♥여린 감성을 지닌 비엘과 함께해주세요♥ 인기척이 나면 총총 발을 구르며 애정을 갈구하는 친구들과 달리 비엘은 두 눈만 끔뻑입니다. 부스럭- 간식 꺼내는 소리가 나도 얌전히 제

보미/암컷

♥먹방요정 보미와 함께해주세요♥ 어느샌가 다가와 코를 들이밀고 킁킁- 대며 인사를 합니다. 뒷다리는 쭉 빼고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지만요. 보미는 아직 사람을 무서워해 만져주면 떨기도 하지만,

진/암컷

♥햇살과 바람에 의지해 살아온 진과 함께해주세요♥ 태어남과 동시에 버려진 개. 진은 생후 1개월째 구조돼 보호소에 왔습니다. 직원들은 천진함 대신 불안감으로 가득찼던 녀석의 얼굴을 기억합니다. 안전한

아롱/암컷

회원이 구조한 큰 누렁이, 아롱이 아롱이는 한적한 시골을 떠돌아다니던 누렁이 였습니다. 아롱이는 떠돌아다니면서도 사람을 매우 좋아하고 잘 따르는 성격이었습니다. 어느 날, 아롱이가 무슨 이유에서인지 크게

쪼꼬/수컷

♥개구쟁이 쪼꼬와 함께해주세요♥ 알록달록 검고 흰 털이 뒤섞인 모습이 초코칩 같은 귀여운 쪼꼬입니다. 여우 같은 삼각형 얼굴도 매력적이죠 ^^ 쪼꼬는 사람이 다가가면 갈색 눈동자를 끔뻑이며 처음에는 약간

똘이/수컷

♥사람의 손길 앞에서 망설이는 똘이와 함께해주세요♥ 매끈한 허리와 곧게 뻗은 네 다리. 윤기 흐르는 황금빛 털. 거뭇한 입매와 깊은 눈까지. 모델 같은 외모를 자랑하는 똘이.

진주/암컷

♥순둥이 진주와 함께해주세요♥ “진주야~” 하고 부르면 천천히 다가와 머리를 내밉니다. “인사하자~” 말을 건네면 슬며시 손을 핥아줍니다. 얌전하고 착한 순둥이 진주는 사람을 좋아합니다. 다른 개들과도 생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