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보호소의 중성화 수술이 진행되었습니다

 

지난 2019년 3월 16일 토요일, 케어에서는 총 18명의 직원 및 봉사자님들과 함께 홍성보호소의 수컷 중성화 수술을 진행하였습니다.

 

홍성보호소는 2018년 ‘개농장을 보호소로’ 라는 프로젝트의 첫번째 사례가 되어 단계적으로 내부 환경이 개선되어왔습니다.

개농장이었던 당시의 개들과 하남개지옥에서 구조해온 개들, 또 최근 벌교에서 구조해온 개들이 홍성보호소에서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총 105마리의 개들이 입소해 있습니다. 그 가운데 수컷은 34마리며 그 중 건강상, 연령상의 문제로 현장 집도가 실시 될 수 없는 6마리를 제외한 28마리의 중성화가 이루어졌습니다.

왼쪽부터 치치, 치피, 도라, 도티. 4마리의 아이들은 6개월 추청으로 자매입니다. 홍성보호소의 아이들도 입양홍보가 진행 될 예정입니다.
갈리도 중성화 수술을 마쳤습니다.
차례를 기다리는 우니가 시무룩해 보입니다.

수의사 선생님의 진두지휘 아래 일사분란하게 움직이며 오전 10시부터 시작한 봉사는 오후 5시가 넘어서야 마칠 수 있었습니다. 먼 거리에도 불구하고 한걸음에 달려나와 도움을 주신 봉사자님들 고생 많으셨습니다!

수술을 마친 28마리의 수컷들은 지금은 언제 수술했냐는 듯이 금방 기운을 차리고 모두들 잘 뛰어 놀고 있다는 소장님의 소식도 전달 받았습니다. 홍성 보호소에도 저마다의 따듯한 가족을 기다리는 아이들이 참 많습니다.
조만간 홍성에 있는 아이들의 입양홍보가 시작 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