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한 소식~!! <몽애 애견카페>에 깊은 감사드립니다.

우리 협회는 보호소를 운영합니다. 그래서인지 전국에서 동물들 구조 요청이 가장 많은 편이지요.


 


그런데 지자체 보호소에서 입소한 아이들이 홍역에 옮아 잠복기인 상태로 보호소에 들어와서,


 


안타깝게도 그 아이들과 우리 보호소 아이들이 모두 전염성 질환인 홍역과 홍역 합병증으로 많이 아팠답니다.


 


고가의 치료제를 구입하여 홍역 사태를 진정시키기 위해 안간힘을 써왔는데요,


 


보호소 홍역은 이제 거의 진정 단계에 이르고 있습니다. 관심 보여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보호소 입소가 중단되다 보니 많은 구조 동물들이 보호소로 오지 못하고 병원이나 위탁소 등 임시보호처에서 머물고 있었어요.


 


이번 연평도 구조 아이들을 보신 강북의 애견카페에서


우리 협회 아이들을 입양갈 때까지 맡아 보호해 주시겠다는 고마운 말씀을 전해오셨습니다.


 


애견카페다 보니 손님들 동물들 출입이 늘 있는 곳이고 카페 자체의 동물들도 있기 때문에


 


 


치료나 검사를 받아야 하는 연평도 동물들 말고 건강한 상태로 임시보호처에 머물고 있는 아이들을 부탁드렸어요.


 


 


1. 고봉이 – 인플루엔자로 저승길 문턱까지 갔다가 살았는데 다시 홍역으로 고생하여 이젠 건강해진 고봉이~~


 


2. 미담이 – 화곡동 봉제산 학대 현장에 남은 아이들과 함께 봉제산을 떠돌고 있던 바둑이입니다. 정미희님의 관심 덕분에 구조할 수 있었는데 뭘 먹고 다녔는지 입에서 쓰레기 냄새가…ㅠㅠ 병원에서 검사 다 받고 치료 다 받고, 스케일링까지 제가 싸악 하여 깔끔해진 모습~~


 


——————————————–


 



정말정말 예쁘죠~~~넓어서 아이들 운동하기에도 좋고, 아주 따뜻하답니다. 아이들 용변 냄새가 전혀 안 나서 놀랐어요.


 


애견카페의 마스코트, 아프간 하운드 아이.


 



 


<미담아, 안녕?>


 


미담이는 사람을 너무너무 무서워해요. 안으려고 하면 소리를 질러요. 그런 미담이와 따뜻하게 눈을 맞추며 인사해주시는 애견카페 주인님~~


 



 


고봉이는 여기저기 탐색하느라 정신없어요.


 



 


손님들도 확인하시고~~~


 



 


아프간하운드 아이는 눈만 고봉이를 따라 왔다갔다~~~ㅋㅋㅋ


 



 


미담이도 조금씩 마음을 열고 궁금해하기 시작합니다.


 



 


쇼파 냄새도 맡고.


 



 


아직, 세상에 나가는 건 무서운 미담이….


 



 


고봉아, 미담이 잘 챙겨줘야 해~~이제서야 일어난 왼쪽의 아프간 하운드 아이 ㅋㅋㅋ


 



 


정말 카페가 예쁘죠. 인테리어를 직접 하셨다고 해요. 여기는 고양이와 멍이들 놀이터랍니다. 케이지에 옷을 입혀주신 센스~~


 



 


남편되시는 분과 함께 일하시는 분이 두 아이를 안고 사진을 찍어 주셨어요.


 


미담이는 자길 또 안아올리자 그만 남편분 바지에 실례를…ㅠㅠ


 


행복한 곳에서 자알 지내게 된 아이들을 보니 가슴이 벅찼습니다.


 


그리고 오늘 제게 전달된 행복한 소식~~!!


 


미담이를 입양하시겠다고 합니다.


 


하루 만에 미담이가 화악 마음을 열어서, 남편분 발만 그림자처럼 따라다니고 꼬리도 흔든다고 하네요.


 


다른 곳에 입양 잘 갈 수 있는 성격이 아니라서 마음이 아프시다고, 평생 품어주시겠다고….


 


이 소식 듣자마자 폭풍 눈물이………ㅠㅠ


 


여기까지 읽으신 정미희님도 그러리라 확신합니다. ㅋㅋㅋ


 


미담이의 마음을 열게 해주시고 신 애견카페 주인 내외분께 깊이깊이 감사드립니다.


 


 


장소도 예쁘고 주인 내외분의 마음은 더 예쁜 <몽애 애견카페>를 꼬옥 방문해 보세요~~~


 


강북구 수유3동 2-7 2층 <몽애> 입니다.


 


수유사거리 디지털 프라자 바로 옆 건물입니다.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