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폭우를 피해 혼자 지하철을 타고 가던 <하철이> 의 주인을 모르시나요?

 


 




 


마천역 부터 혼자 올림픽 공원역까지 아무런 사람의 도움도 받지 않고


지하철을 타고 간 영리한 하철이..


이번 폭우를 피해 지하도로 들어갔다가 이동한 것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지하철역 관계자들 또한 마천역에서부터 올림픽공원역으로 혼자 지하철을


타고 간 정황을  확보했다고 합니다.


 


임시 이름 : 하철이


견종: 허스키


 


혼자서 정처없이 지하철을 타고 가던 하철이…


동물사랑실천협회에서 급하게 제보를 받고 폭우를 뚫고 달려가서


구출하였지만 현재 보호소에 자리가 없어 사무국에서 보호 중입니다.


하철이의 주인을 아시는 분은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02-313-8886


트위터, 페이스 북을 통해서도 많이 알려 주인을 찾을 수 있게 도와 주세요.


 


 


동물사랑실천협회


www.fromcare.org


 


 


 


 


 


 


 


 


 


 


l  협회 해피로그에도 같은 글이 있습니다.


네이버 이용자들도 많이 읽고 있도록 [공감]버튼 많이 눌러주시고 댓글도 달아주세요


http://happylog.naver.com/care/post/PostView.nhn?bbsSeq=15402&artclNo=123461391357&scrapYn=N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