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구 퍼 날라 주세요> “1m 목줄을 풀어 주세요”


 


 


우리나라에서는 개들을 짧은 줄에 묶어 놓은 채


먹다 남은 <음식물 처리용>으로,


묶여진 채로는  절대로 지킬 수도 없는 <집을 지키는 용도>로


그렇게 평생을 1미터 목줄에다 동동 매어 놓은 채 살게 합니다.


 


15년을 살 수도 있는 이 동물들에겐,


달리는 것을 한 없이 좋아하는 뜀박질 선수인 이 동물들에겐,


주인의 품에서 따스한 온정을 느끼고 싶어하는 외로움 많은 이 동물들에겐


 


너무도 가혹한 형벌이 아닐런지요….


 


그래서 동물사랑실천협회에서는


“1 M 목줄을 풀어 주세요” 란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1M 목줄을 풀어 주세요.


이들에게 좀 더 넓은 공간과, 함께 산책을 해 줄 수 있는 사랑을 나눠 주세요.


이들은 평생 더 값진, 순수한 사랑을 몇 배로 여러분들께 선사할 겁니다.”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