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이낸셜뉴스] LG생활건강, 동물권단체 케어와 올바른 반려동물문화 확산 나선다

This post is last updated 877 days ago.

협약식 사진
LG생활건강은 25일 서울 종로구 LG광화문빌딩에서 동물권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박헌영 상무(오른쪽)가 참석한 가운데 ‘LG생활건강 & 케어 반려동물과의 행복한 동행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LG생활건강이 유기동물 보호 및 인식개선 교육활동 등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확산에 나선다.

LG생활건강은 25일 서울 종로구 LG광화문빌딩에서 동물권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박헌영 상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LG생활건강 & 케어 반려동물과의 행복한 동행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동물권익을 보호하는 단체 ‘케어’는 반려동물, 유기동물, 농장동물 등 동물의 권익을 보호하고 시민의식 제고 및 유기동물 입양 활동을 진행하는 비영리단체이며, 최근 청와대 ‘퍼스트 도그’ 인 유기견 ‘토리’를 입양시킨 기관으로 화제를 모았다.

LG생활건강은 케어와의 이번 협약을 통해 유기동물 보호 및 반려동물문화의 올바른 정립과 확산을 위해 반려견 사료 ‘시리우스 윌’ 을 지속적으로 후원하고 청소년 대상 교육확대 등 동물보호 관련 다양햔 캠페인 활동을 함께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LG생활건강 대외협력부문 박헌영 상무는 “우리나라에 반려동물을 키우는 사람들이 1000만 명을 넘어서면서 사람과 반려동물이 함께 공존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가 필요하다”며 “동물보호 활동 참여를 통해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를 확산시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padet80@fnnews.com 박신영 기자

[buttons text=”기사 원문 보기” link=”http://www.fnnews.com/news/201709260922065490″ type=”” size=”” target=”true”]

 

언제나 동물들의 편으로 남겠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