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센터 일기] 동두천시보호소 구조견 브라운과 아기들 새 출발을 준비합니다.


 


 


 


동두천 시 보호소 사건의 개농장에서 구조된 코카 브라운이


지난 2013년 2월 15일 저희 입양센터에 금방이라도 출산을 할듯 배가 만삭인 상태로 입소하여


2월 22일 새벽까지 6마리의 예쁜 아기들을 무사히 출산 할 수 있었습니다.


 


코카 브라운 출산 이야기 ☞ http://j.mp/XrtXZk


 


 



2013년 3월 3일  


 


 



 


 



2013년 3월 23일


 



 


 



2013년 4월 4일..


 


 


‘브라운’의 아기들이 하루가 다르게 무럭무럭 자라,

이제 이빨도 거의 다 나고 불린 사료도 씩씩하게 잘 먹는 답니다.

하지만 아기들은 아직 어미 젖이 더 좋은지 브라운을 졸졸 쫓아다니며 젖을 먹고자 하는데,

새끼들의 날카롭게 자란 송곳니와 앞니로 인해 어미 브라운은 여간 곤혹이 아니랍니다.

브라운이 젖을 문 새끼들을 떼어내려 이리저리 피해 보지만,

그럴수록 새끼들은 어미의 젖을 더욱 꽉 물고 늘어져 놓치를 않습니다.

 





힘겨워 하는 브라운에게 하루 몇시간이라도 자유를 주기위해 1층 견사로 내려와 생활하도록 하고,

아기들은 이제 평생을 함께 할 좋은 가족을 찾아 입양을 보낼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많은 분들께서 브라운과 아기들에게 애정어린 관심을 주셔서 입양요청이 쇄도하고 있어

우리 입양센터에서는 요즘 아주 행복한 고민에 빠져 있답니다. ^^

 

 

자 그럼 브라운의 아기들을 소개해드릴께요~

 

먼저 첫번째 아이는 형제들 중 제일 크고 가장 활동적인 기쁨이(수컷)에요.

애교도 많아 다가와 꼬리치고 무릎사이에 파고 들어와 혀로 핥아주기 바빠요 바빠~ ^^


 


 


두번째 귀요미는 인형같은 미모를 자랑하는 소망이(수컷)입니다.


임보처에서 생활하다 어미 브라운 곁으로 다시 돌아온 후,


브라운과 기존 아기들에게 조금 치이는 경향이 있는데요,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주 꿋꿋하고 야무진 성격을 지니고 있답니다. ^^



 


 


세번째로 소개할 귀요미는 검은 털과 까만 눈동자, 그리고 길다란 속눈썹이 매력적인 ‘망고’ 랍니다.


오빠들이 밟아도 꿈쩍도 않는 최고 순둥이 망고~ ^^



 


 


그리고 어미 브라운의 출산 후 임신중독증으로 인해 급하게 임보가게되었던 딸기와 체리입니다.

 임보자님 댁에서 살뜰한 보살핌을 받으며 건강하게 자라주었는데요,

곧 임보를 끝내고 입양센터로 돌아올 예정이랍니다.

그동안 아이들을 정성껏 돌봐주신 임보자님께 다시한번 감사드립니다.

 


딸기(암컷)



 


 


체리(암컷)



 

 




여섯 아기들 중 마지막으로


우리 답십리 케어센터 국장님댁으로 입양된 아기(암컷) 에요.


따님 친구들의 권유로 ‘갈비’라는 이름을 얻게 되었답니다. ^^



 


 


그리고 여섯 아기들의 어미 센터 최고의 꽃미견이자 꿀멍이인  ‘브라운’ 입니다.


개농장에서 구조된 아이라고 볼 수 없을 정도로 밝고, 명랑한 성격으로


전혀~ 낯을 가릴줄도 모르고 찾아오시는 봉사자님과 방문객분들께 마구마구 애정공세를 펼친답니다. ^^


 



 

 


 


 


사람만 보면 너무 좋아 잠시도 가만히 있질 못하는 ‘브라운’


사진 좀 찍으려고 “기다려!”를 시켰더니 우리 브라운 기특하게도 “기다려!”란 말을 알아 듣습니다.


브라운은 얼굴만 예쁜게 아니라 성격까지 좋고, 거기에 플러스~ 총명하기까지 하네요~! ^^



 


 


따스한 햇살이 내리쬐던 날..


센터를 찾아준 남학생 봉사자님과 룰루랄라~ 신나게 산책하는 브라운~


산책을 마치고 돌아온 학생이 땀을 뻘뻘 흘리며 거친 숨을 몰아쉬길래 왜 그러냐고 물으니


브라운이 걷지를 않고 계속 달리기만 해서 너무 힘들었다고 하더군요^^;



 


 


브라운과 아기들 영상 1 ☞ http://youtu.be/V7R95K3fDiA

브라운과 아기들 영상 2 ☞ http://youtu.be/YBNQYXnQA3o

 

 

브라운이 어떠한 사연으로 개농장까지 가게 되었는지 알 수는 없으나

많지 않은 나이에 너무도 많은 시련과 고초를 겪어야 했던 브라운과 그의 아기들이

축복속에서 새 출발을 할 수 있도록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구조 전 ‘브라운’)

 

 


브라운을 비롯한 동두천시보호소에서 개농장으로 끌려갔던 아이들의 치료를 도와주세요.


우리은행 1006-901-311128 (예금주: 동물사랑실천협회)


 


해피빈으로 참여하기 http://j.mp/12uXDDR


 


*모금액의 차액이 발생될 경우 보호중인 구호동물의 치료 및 보호비용으로 사용됩니다.


 

 

 

 

 

 

 

 

l  해피로그에 있는 같은 글에 [공감]버튼 눌러주시고 댓글도 달아주세요. 더 많은 사람들이 알 수 있도록-!

http://happylog.naver.com/care/post/PostView.nhn?bbsSeq=15404&artclNo=123461840958&scrapYn=Y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