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산과 용인에서 긴급구조 된 20마리의 개들에게 새 집을 지어주세요.

 

 

희망해 서명 참여하기

http://hope.daum.net/donation/detailview.daum?donation_id=109994

☞ 댓글만 달아주셔도 100원의 후원금이 적립됩니다.

 

케어 care (구. 동물사랑실천협회) 는 강원도 낙산사 근처의 공터에 버려진 채

구더기가 들끓는 배설물 속의 개들에 대해 어렵게 구조 결정을 내리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

총 9마리가 지붕도 없이 뜬 장 속에 방치돼 있고, 온 몸이 옴이나 모낭충에 걸린 듯 피부가 다 벗겨지고 있으며

구더기가 가득한 오물 속에 여러 마리의 개들이 한 데 엉켜 있는데 그 중에 한 마리는 임신까지 되어 곧 그 배설물 속에서 출산을 해야 하는 긴박한 상황입니다. 밥이나 물도 없이 방치된 채 주인은 거의 나타나지 않고, 주인이 지적 장애인이라 환경 개선으로 해결할 수 없는 사안입니다.

또한 얼마 전 경기도 용인의 한 시골마을 길가 트렉터에 묶여있던 개 7마리도 구조하였습니다. 가끔가다 던져지는 짬밥을 먹고 마실 물도 없이 있던 개 7마리는 영양실조 상태로 구조가 되었습니다.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지만 치료가 끝나면 갈 곳이 없는 대형견입니다.

 

 

 

 


정말 이제 시민단체의 힘으로 감당할 수 없을 지경입니다.

 

구조 당시에 필요한 기금이야 어떻게 해서든 모금할 수 있으나, 이슈가 끝난 후 지속적인 케어에 드는 모든 비용은 그동안 고스란히 단체의 몫이었습니다. 또 케어는 예쁘고 작은 아이들을 지자체 보호소에서 데리고 나와 입양을 보내는 활동이 아니라, 전국적으로 가장 긴급한 동물들을 구조하기 때문에, 케어의 보호동물들은 덩치가 크거나 건강적 문제가 있는

동물들도 다수가 보호소에 남아 있어 신속하게 입양을 가기도 어려운 사정이 있습니다. 그래서 보호소의 공간은 늘 부족합니다.

 

이런 상황에서 또 다시 어떠한 곳에서도 도움을 받지 못한다는 9마리 개들에 대해 어렵게 구조결정을 내리게 된 것은, 그 개들의 환경도 최악이지만, 모두 건강하지 않은 상황이었으며, 출산까지 해야 하는 개가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 환경에서 개들은 2년 이상 있었다고 합니다.

케어는 최근 다양한 학대사건으로 긴급 구조된 대형견 약 20여마리에 대해 견사추가작업을 해야 합니다.

이 동물들이 현재 병원치료를 받고 퇴원 후 있을 공간에 대한, 개집과 운동장 등 견사작업이 필요합니다.

동물구호활동의 최전선에 있는 만큼 많은 재정이 필요한 저희 케어care에 여러분들의 많은 지원이 필요합니다.

 

 

 

* 5월 28일부로 다음 희망해 모금이 시작되었습니다!

회원 여러분의 많은 동참 바랍니다.

댓글만 달아주셔도 큰 힙이 됩니다!

==>>다음 희망해 바로가기 :

       http://hope.daum.net/donation/detailview.daum?donation_id=109994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