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의 ‘땡큐보호소’ 봉사활동 두번째 소식

 

 

 

 

케어의 땡큐보호소 두번째 봉사활동 소식입니다.

 

화창한 5월의 두번째 일요일 케어의 땡큐보호소에 14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오셨습니다.



 자매끼리 오신분, 애인과 함께 오신분, 친구 손을 잡고 오신분, 케어 회원중 소식 보고 오신분 등 다양한 분들이 모여 견사내 모래 깔기, 지붕공사, 아이들과 놀아주기 등 봉사활동을 하였습니다.

<1차 봉사에 이어 다 하지 못한 견사내 마사토 깔기 작업중입니다.>

 

 

  < 시원한 그늘막에 편히 쉬면서 봉사자들의 활동을 유심히 관찰중인 견공님들 ㅋㅋ>

 

 

 

 

 <막간을 이용한 간식 시간입니다.   간식은 그늘막에 누워 먹어야 제맛이제~>

 

 

 

 

 

 

   <연세드신 ‘삼돌이’ 님은 식사는 별로 못하지만  간식 만큼은 낼름 잘 받아 드신다.>

 

 

 

 

 

 

 <땡큐보호소 봉사활동의 마지막은 견사에 지붕을 올리는 것으로 마무리했습니다.>

 

 

  

<지난 비바람이 몰아쳐서 넘어간 견사를 수리 완공한 모습입니다.>

 

 <새로 깔린 뽀송뽀송한 마사토와 그늘막으로 기분도 상쾌 통쾌 유쾌>

 

더블클릭을 하시면 이미지를 수정할 수 있습니다

 

 봉사활동해주신 고마운 분들 <차수빈, 황우성, 전정진, 남기범, 임고은, 정윤경, 문은지, 임성은, 김민지, 김민아, 정지선, 최민선, 김혜림>  모두 모두 감사드립니다.

 

이번 2차 봉사단은 추후에도 매달 둘째주 일요일에 정기 봉사 하는것으로 논의했습니다. 

다음 봉사활동은 6월14일로 잡았는데 모두들 참석 하실것이라 기대해봅니다.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