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개한독립만세! 이제 그만 잡수시개” 개 식용 반대 한 목소리

9일 오후 서울 시청광장 일대에 궂은 날씨 속에서도 동물보호단체와 시민들 수백여명이 모였다.

동물권단체 케어, 동물자유연대 등 30여개 동물보호단체는 이날 개 식용 금지를 촉구하는 행사인
‘STOP IT 2017 이제 그만잡수시개’ 행사를 열고 “개 식용을 중단하고 동물들의 생명권을 존중해야 한다”고 밝혔다.

행사장에는 개농장 가상현실(VR)체험, 사진전, 페이스페인팅 부스 등이 운영돼 시민들이 함께했다.
동물보호단체들은 또 개들이 개고기에서 해방된다는 의미로 독립운동가들의 옷을 입고
개가 그려진 깃발을 흔들며 ‘개한독립만세’를 외치기도 했다.

참석자들은 행사 이후 서울광장→청계광장→광교사거리→을지로 입구→서울광장 방향으로
‘개 식용 반대’ 피켓을 들고 행진했다.

이날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김한정 의원, 서울시 수의사회·경기도 수의사회 등도 참가했다.

기사 원문 바로가기

언제나 동물들의 편으로 남겠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