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P IT 2017 페스티벌’ 성공리에 마쳐

2017년 7월9일 서울시청광장에서 많은 시민들의 ‘개식용 금지’의 염원을 담은 ‘제1회 STOP IT 2017’ 페스티벌이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습니다. STOP IT 2017은 동물권단체 케어(대표 박소연), 동물유관단체협의회(간사 박운선), 동물자유연대(대표 조희경) 가 공동 주최하고 동물보호단체, 환경단체, 수의사단체 등 40여 단체가 함께 했습니다.

정치권에서는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의원 축사와 더불어 민주당 김한정의원 감사패전달, 더불어 민주당 표창원 의원 동물보호명예지킴이 위촉, 정의당 이정미 의원의 동물보호명예지킴이 위촉 등 정치권에서도 높은 관심을 보였습니다.
또한 김옥경 대한수의사회장, 김재영 한국고양이수의사회장, 최영민 서울수의사회장 등 많은 수의사 단체들이 참여하여 ‘개식용 반대’에 한 목소리를 내기도 했습니다.

이날 행사에서는 개농장 VR체험, 개한민국 만세 플래시몹, 페이스페인팅, 시민발언대(나도한마디) 등 풍성한 볼거리와 참여의 장이 열렸습니다. 1000여명이 참여한 거리행진은 고적대를 선두로 서울시청 광장을 출발해 청계천 광장~남대문로 거쳐 진행되었고, 개식용 금지와 생명권 존중, 동물보호법 강화를 외치며 시민들의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박소연 대표는 폐막식을 통해 STOP IT 페스티벌을 매년 시민축제로 정례화하고 개식용 종식을 위한 공동행동, 인간과 동물이 공존하는 세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제안했습니다.

비가 쏟아내리는 와중에도 뜨거웠던 축제의 현장을 사진으로 만나보세요.

 

목록
해당 게시글에 대한 3개의 생각
  1. 추연서 2017-07-11 15:16:18
    정말 뜻깊은 행사였습니다!
  2. 김성아 2017-07-11 10:35:11
    너무너무 고생 많으셨습니다.
    이번엔 참석을 못했지만 다음번엔 꼭꼭 함께 하겠습니다.^^
  3. 한경은 2017-07-10 14:09:36
    감사할따름~ 애쓰셨어요.... 초복이 다가오는데..생각만해도 끔찍한 도살... 답답한 현실ㅠㅠ
    개고기 먹은 인간들에게 개의 죽음보다 더 끔찍한 일들이 일어나라고 기도하는수밖에...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