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픽 쓰러지던 아사직전의 아기 냐옹이.. 이제 원기 회복!!!

 지난 11월 19일 아사 직전에 있던 아기고양이 구조 요청이 들어왔습니다.


 


 


 아기 고양이 3마리가 어미는 보이지 않고 추워서인지 김윤진님  집 앞에 몇일 전 부터 보였습니다.자꾸 집 앞에서 3마리가 서로 몸을 꼭 꼭 붙어서 있었답니다. 손바닥만 한 크기로 삐적마른 모습에 애처로워 김윤진님께서  닭고기와 육수를 주셨습니다.


   그러나 그 세 마리 중 힘이 하나도 없고 도망도 가지 못한 채, 살짝만 쳐도 쓰러지는 아기 고양이가 있었습니다. 두 마리는 먹이를 먹고서 잘 도망갔지만 , 그 힘없는 고양이는 도망가지도 못했습니다.  힘 없는 아기 고양이는 구조 후 동물사랑실천협회 연계병원으로 이동하였습니다.  너무 기운이 없어 죽을 것 같다고 걱정을 했었지만 병원에서 2주동안의 영양치료를  한 끝에 현재 기운도 나고 장난도 치고 많이 회복되었습니다.














 






 


                                     ( 구조 전 모습)


 


힘 없이 픽 쓰러졌던 아기 고양이 이제는 장난도 잘치고 건강하게 밥도 잘 먹고 있습니다.


 


 



 


                                            ( 현재의 모습)


 


11월 20일에 병원에 입원 후, 현재까지 입양처를 찾지 못하고 병원신세를 지고 있습니다.


2개월도 안 된 아기고 고양이, 케이지 안에 갇혀 ” 야~ 옹” 거리면서 따뜻한 손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회원님들. 입양처를 찾아주세요 ~~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