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에 올린 노랑이는 리트리버 랍니다


금요일날 구출한 노랑이…이아이가리트리버 같답니다..ㅠㅠㅠ 네이버에 그아이에대해 찾아봤어요


저흰 말티즈 시츄 처럼 작은 아이들만 키워봤고..환경역시..대형견이 와서살기에 적합하진 않거든요.


근데 이아이가 곧 이렇게 된답니다



잘생겼죠..충직하죠 성격좋죠..착하죠..털갈이빼곤 나무랄곳이 없는 정말 멋진 녀석이 될것같아요..


하지만 저흰 이런 마당이 없습니다..


실내조차 이 덩치큰 녀석이 살기엔 맞질 않죠..


ㅠㅠㅠㅠㅠㅠ’


언니에게 겨우 설득해 이쁜짓만 하는 이녀석을 잘 맡기고 지금 저에게 속고있는 언니는 이녀석이


이렇게 대단해질 녀석인줄도 모르고,.겨우겨우..돌봐주마..한것인데..


전 몇달후 아마 죽을지도 모르겠군요..사기를 쳐도 단단히 쳐놨는데


어쩌나요…이렇게 엄청난 녀석인줄 몰랐어요..하지만 그렇다고 지금은 저렇게 자그마한 3개월짜리 녀석을


추운겨울 쓰레기통이나 뒤지게 버려둘순 없잖아요..차도도 위험하게 마구마구 들어가는 저녀석을…


덩치가 너무 커지기 않는동안은 저녀석을 언니가 잘 돌볼겁니다..


제가 사기친걸 들키기 전까진요..


전 어떻게든 이아이가 언니집에서 평생 살길바라지만..개를 미친듯이 사랑하는저도 언니집에서 이녀석이 저 큰덩치가


되었을때 살수있을꺼라고 생각하지 못하겠어요..일단 환경이 전혀 불가능해요..


어쨋거나 녀석은 아직 아기입니다..


나중에 보호소 입소를 허락해주실수있나요?제가 책임지고 해보는데까진 해보겠습니다.


마당이 넓은 좋은 주인도 찾아보겠습니다.


이렇게 저렇게 안될경우…만약의경우 꼭 아이를 받아주실꺼죠???

목록
댓글이 없습니다.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