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에 손이 깔린 고양이 구조후기

This post is last updated 3465 days ago.


 


 


충무로에서 동물사랑실천협회 사무국으로 제보전화가 왔습니다.


 


길냥이 두 마리 인데, 그중에 한 마리가 앞발에 외상이 심하다고 하셨어요.


 


제보자분께서 그동안 아이들의 밥을 챙겨주셨는데,


 


깊은 상처를 입은 녀석이라 경계가 더욱 심해져서


 


아이를 포획할 덫이 필요했습니다.


 


목요일에 덫을 설치했는데 소식이 없어…


 


제보자분께서 아이의 몸상태가 더 안 좋아져서 더 이상 오지않는건지 걱정을 많이 하셨어요..


 


 


그런데 화요일..


 


덫 설치 후 5일 째 되는 날 드디어 고양이가 음식을 먹으러 덫에 들어왔다고 전화하셨습니다.


 


아이를 데리고 급히 연계병원으로 옮겨 엑스레이를 촬영했는데..


 


다행히 뼈에는 큰 이상이 없었으나,


 


수의사 선생님께서 차나 무거운 것에 깔려서 생긴 상처같다고 하셨습니다.


 


상처가 깊어 살이 다 까지고 염증이 퍼져 나머지 발보다 3배만큼 커져 있었습니다.


 


이틀 입원치료 후 제보자분의 지인께서 하시는 병원으로 옮겨


 


남은 치료를 제보자분께서 맡아 마무리 하신다고 하셨어요 ^^


 


아직까지 상처에서 진물이 많이 나고 고통스러워 하는 것 같지만


 


제보자분의 관심과 사랑으로 빨리 다 나을 수 있겠죠? ^^


 






 


 


 


 


 


 


l  협회 해피로그에도 같은 글이 있습니다.


네이버 이용자들도 많이 읽고 있도록 [공감]버튼 많이 눌러주시고 댓글도 달아주세요


http://happylog.naver.com/care/post/PostView.nhn?bbs_seq=15402&artcl_no=123461293066&scrapYn=N


 


 


 

공유하기

케어 정기후원 (정회원·천사단·힐링센터·대부대모)

후원문의: 02-313-8886 내선 2번, care@fromcare.org

관련 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