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금마감] 학대로 만신창이가 된 백구 둥이를 살려주세요.

  [해피빈모금] 학대로 만신창이가 된 백구 둥이를 살려주세요.

<학대로 얼굴에 피멍이 든 백구 둥이>

학대로 만신창이가 된 백구 둥이

 3층에서 던지고/ 철사로 주둥이 묶고/ 발로 차고/ 꼬챙이로 찌르고/ 앉지도 눕지도 못하게 묶고

 수개월 간 지속적으로 학대를 당한 부산의 백구를 케어가 긴급 구조하였습니다. 백구는 지금 부산에서 서울로 올라왔습니다.

 부산에서 개 목줄을 짧게 묶어 놓고 방치하고 있다는 제보를 받았습니다.

 제보자는 지난 7월부터 개를 괴롭히는 견주를 몇 차례 목격했지만 심한 폭력이라고 생각하지 않아 지나쳤습니다.

 하지만 이날은 목줄을 이상하리만치 짧게 묶어 놓은 것을 보고 케어에 제보했습니다.

 알고 보니 그동안 개의 비명 때문에 경찰에 민원이 접수된 적도 몇 번 있었습니다.

 

 <얼굴에 피멍이 든 백구 둥이>

 

백구를 지켜보며 학대 증거를 모았던 제보자

 정확한 학대 증거 없이 개인 소유의 동물을 구조할 수 없으므로 제보자는 주말 동안 개의 동태를 촬영하며 예의주시했습니다.

 한파가 심했던 날 밤에도 개는 바깥에 묶여 있었습니다.

 집 없이 묶여만 있어도 고통스러운데 백구는 앉지도 눕지도 못하게 고개를 위로 쳐들어야만 하도록 묶여 있었습니다. 비와 눈, 차가운 바람을 전혀 피할 수도 없는 곳이었습니다.

 얼마 후, 개 주인이 곧 이사를 한다는 사실을 확인하여 급히 대처해야 했습니다.

 제보자는 견주를 찾아가 개를 입양하고 싶다고 설득하였고 빚에 쪼들려 도망치듯 이사를 가야 하는 주인은 결국 개를 포기했습니다.

 

 <둥이가 학대를 당하던 공간>


그렇게 구조한 백구의 상태는 너무나 심각했습니다.

 눈에는 퍼런 멍이 들어있고 입에는 길고 가느다란 상처가 있었습니다.

 철사와 같은 것으로 꽁꽁 묶은 학대가 명백합니다. 몸 여기저기에도 상처가 있었습니다.

 피부는 다 벗겨지고 부스럼이 일어나 엉망이었습니다. 상처 난 피부가 가려운지 백구는 계속 몸을 긁었습니다.

 더욱 충격적인 것은 개의 주인이 수개월 전 3층에서 백구를 떨어뜨렸고, 그래도 살아남은 개라고 자랑하듯 이야기 했다는 것입니다.

 사진에서 보이는 것 보다 개의 상태가 심각합니다. 구조 직후, 긴급히 서울의 병원으로 이동 하였습니다.

 제보자의 구조 의지와 노력 덕분에 백구를 구조할 수 있었습니다.

 이 개는 검사와 치료가 끝나면 케어에서 보호할 예정입니다. 치료 후기는 다시 전하도록 하겠습니다.

 학대자를 고발하고 싶지만 학대자의 집주인이 개를 보낼 수 있도록 조력한 것이라 집주인에 대한 보복폭력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어 고발조차 못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학대로 몸에 상처를 입은 둥이>

수의사 검진을 받은 백구 둥이는 매우 심각한 상태입니다.

 제보자의 구조 의지와 노력 덕분에 구조된 백구는 현재 케어와 연계된 한 동물병원에 입원하였습니다.

 피부는 모낭충 때문에 온 피부에 부종과 염증이 있습니다.

 3층에서 떨어진 것 때문인지 한 쪽 다리는 절고, 입 주면에는 염증이 생겨있습니다.

 그 동안 지속적인 학대로 인해 간수치도 놓아져 있었습니다.

 둥이가 구조가 되지 않았다면, 어떻게 되었을까요? 이 추운 겨울을 보내고 봄을 만날 수 있었을까요?

 모두의 노력으로 겨우 구조된 둥이가 모든 치료를 마치고 새로운 봄을 맞이할 수 있도록 치료비를 모아주세요.

 

목록
해당 게시글에 대한 1개의 생각
  1. 김희경 2017-04-29 12:07:41
    미친ㅜㅜ 도데체 저런 인간들은 어떤 생각을 가지고 사는지 진짜 궁금하네요 미안하다 사람이 너무 나쁘다ㅜㅜ 얼른 나아서 꼭 좋은 부모 만나렴ㅜㅜ
메뉴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