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가능

포포

  • 분류: 개
  • 품종: 핏불테리어 믹스
  • 성별: 수컷(중성화 완료)
  • 나이: 2015년생 추정
  • 체중: 26kg
죽지 않으려 싸우는 개들

사방이 막힌 링 피 냄새가 짙게 밴 바닥 싸움의 기억이 엄습한다. 죽지 않으려면 싸워야 한다. 먼저 물어야 한다. 물면 놓지 말아야 한다. 놓치면 내가 죽는다. 극도의 긴장, 집중, 공포 저절로 이마가 떨리고 위 아래로 들썩여진다. 이빨끼리 딱딱 맞부딪치는 소리가 난다.철컹 문이 열렸다.그리고 맞은 편 상대 개가 들어왔다.

번개! 이겨, 이겨! 에이 xx ! 왜 안 떼어 놔, 떼어 놓으라고!
불곰, 이 자식 뭐해!!!!!

나이 든 남성들, 젊은 여성, 키우던 개를 직접 데리고 온 중년의 여성 등 할 것 없이 소리칩니다. 현장에는 거침없는 욕설이 오고 갑니다. 욕설만 오고가는 것이 아니라 뭉칫돈들이 오고 갑니다. 두둑한 뭉칫돈들은 피가 뚝 뚝 떨어지는 개들과는 상관없다는 듯 분주히 오가고 있습니다. 그 돈은 개들의 고통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개들의 고통이 깊어갈수록, 개들의 삶이 꺼져 갈수록, 뭉칫돈들은 더욱 활기 넘치게 이 곳 저 곳으로 옮겨 다닙니다.

위는 모든 투견판이 벌어지는 현장의 저급한 난투극 모습입니다. 사람도 할 짓이 아닌 것을, 사람의 즐거움을 위해 개들에게 강요하고 있었습니다. 개들은 어떠한 이익도 없이 싸움을 해야만 했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투견을 구조하다

동물권단체 케어는 KBS <추적 60분> 팀과 함께 투견꾼들을 추적하여 투견꾼들을 광명 경찰서에서 검거하도록 하였고 도박장을 개설하고 투견을 벌인 투견꾼이 구속되었습니다.

또 이 현장에서 심각하게 다친 두 마리의 개를 구출하였고, 남양주 투견장이 철거되며 주인으로부터 개 2마리에 대해 소유권 포기각서를 받고 인도받아 추가로 두 마리의 투견들을 더 구출할 수 있었습니다.
아울러 남양주 투견장에서 투견에 앞서 스파링 훈련을 받으며 상처를 입던 두 마리를 더 구조하였습니다.

죽지 않으려 싸우는 개들

동물권단체 케어, 투견을 구조하다

함께 구조된 투견 아이들

▶ 포근포근한 포근 이야기

▶ 은근한애교쟁이 곰돌 이야기

▶ 점프선수 포미 이야기

♥머리가 큰 대두 포포♥

“내가 바로 포포에요!”

짧은다리, 큰머리 너무나 귀여운 포포입니다.
궁금해하며 다가오는 걸음걸이는 귀여움 그 자체입니다.
포포만을 봤을때는 힘겨운 환경 속에서 구조되었다고는 보여지지 않을만큼 사랑스러움이 느껴집니다.

“갸우뚱? 누구지?”

“다가가볼까?”

처음볼때는 약간의 낯가림을 하지만
누구지?하며 귀엽게 다가오는 모습은 마치 개구쟁이 아이같습니다.
금세 친근감을 보이며 반가움에 품으로 파고드는 애교를 선보입니다.

품으로 파고드는 포포

웃는 얼굴이 이쁜 포포

포포의 큰 얼굴과 짧은다리는 흡사 웰시코기를 떠오르게 하는데요,
빼여난 외모로 어디서 어떻게 찍어도 화보로 만드는 포포는
큰 눈과 코도 너무나 매력적인 아이입니다.
거기다 커피색의 털은 포포의 매력을 한껏 업시켜주는것 같습니다 🙂

완벽하게 아름다운 포포

무엇하나 빠지는 것 없는 포포와 함께할 가족이 되어주세요.

♥포포를 큰 품으로 안아주실 가족을 기다립니다.♥

입양문의
☞ 케어 입양센터 답십리센터점
☞ 전화번호 : 070-4259-8886

[buttons text=”입양신청서 바로가기” link=”http://fromcare.org/adopt-apply” type=”btn_orange” size=”” target=”true”]

공유하기

오래 기다리고있어요

최근 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