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가능

곰돌

  • 분류: 개
  • 품종: 핏불테리어믹스
  • 성별: 수컷(중성화 미완료)
  • 나이: 2015년생 추정
  • 체중: 38kg
죽지 않으려 싸우는 개들

사방이 막힌 링 피 냄새가 짙게 밴 바닥 싸움의 기억이 엄습한다. 죽지 않으려면 싸워야 한다. 먼저 물어야 한다. 물면 놓지 말아야 한다. 놓치면 내가 죽는다. 극도의 긴장, 집중, 공포 저절로 이마가 떨리고 위 아래로 들썩여진다. 이빨끼리 딱딱 맞부딪치는 소리가 난다.철컹 문이 열렸다.그리고 맞은 편 상대 개가 들어왔다.

번개! 이겨, 이겨! 에이 xx ! 왜 안 떼어 놔, 떼어 놓으라고!
불곰, 이 자식 뭐해!

나이 든 남성들, 젊은 여성, 키우던 개를 직접 데리고 온 중년의 여성 등 할 것 없이 소리칩니다. 현장에는 거침없는 욕설이 오고 갑니다. 욕설만 오고가는 것이 아니라 뭉칫돈들이 오고 갑니다. 두둑한 뭉칫돈들은 피가 뚝 뚝 떨어지는 개들과는 상관없다는 듯 분주히 오가고 있습니다. 그 돈은 개들의 고통에는 관심이 없었습니다. 개들의 고통이 깊어갈수록, 개들의 삶이 꺼져 갈수록, 뭉칫돈들은 더욱 활기 넘치게 이 곳 저 곳으로 옮겨 다닙니다.

위는 모든 투견판이 벌어지는 현장의 저급한 난투극 모습입니다. 사람도 할 짓이 아닌 것을, 사람의 즐거움을 위해 개들에게 강요하고 있었습니다. 개들은 어떠한 이익도 없이 싸움을 해야만 했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 투견을 구조하다

동물권단체 케어는 KBS <추적 60분> 팀과 함께 투견꾼들을 추적하여 투견꾼들을 광명 경찰서에서 검거하도록 하였고 도박장을 개설하고 투견을 벌인 투견꾼이 구속되었습니다.

또 이 현장에서 심각하게 다친 두 마리의 개를 구출하였고, 남양주 투견장이 철거되며 주인으로부터 개 2마리에 대해 소유권 포기각서를 받고 인도받아 추가로 두 마리의 투견들을 더 구출할 수 있었습니다.
아울러 남양주 투견장에서 투견에 앞서 스파링 훈련을 받으며 상처를 입던 두 마리를 더 구조하였습니다.

죽지 않으려 싸우는 개들

동물권단체 케어, 투견을 구조하다

함께 구조된 투견 아이들

▶ 짧은다리,큰머리 포포 이야기

▶ 포근포근한 포근 이야기

▶ 점프선수 포미 이야기

♥다정다감 곰돌이♥

한번 물면 놓치않는다는 무시무시한 투견.
이 아이가 정말 그 아이가 맞나 싶을 정도로 다정다감 애교부자로 변한 곰돌이.

연신꼬리를 흔들며 반가움을 표현하는 곰돌

큰 덩치에 멋있는 무늬, 가만히 서서 바라보는 모습만으로도 존재감이 느껴지는 곰돌이.
덩치와 다르게 귀여운 이름을 가지게 된것은 곰돌이의 성격 덕분입니다.

“나의 애교를 느껴봐~ 😀 “

사람이 보이면 가만히 바라보며 견사안으로 들어오라는 무언의 신호를 보내옵니다.
견사 안으로 들어가면 무심한 듯 다가와 은근한 애교를 선보이는 곰돌이가
큰 덩치로 안아달라 매달리는 모습에 안 넘어갈 장사없지요.

“어서 날 안아달라구~ “

치명적인 표정까지 날려주면 게임 끝!!
모두 곰돌이에게 사랑을 느낄 수 밖에 없답니다.

너무나 귀여운 표정을 보여주는 곰돌

카리스마까지 느껴지는 겉모습을 하고 은근한 애교의 참맛을 알려주는 곰돌이의 애교에 한번 빠지게 되면
모두들 곰돌앎이를 하게 된답니다.

“헤헤헷 안겼다아 🙂 “

듬직함에 사랑스러움까지 갖춘 곰돌이의 매력에 한번 빠져보실래요?

♥치명적인 매력견 곰돌이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입양문의
☞ 케어 입양센터 답십리센터점
☞ 전화번호 : 070-4259-8886

[buttons text=”입양신청서 바로가기” link=”http://fromcare.org/adopt-apply” type=”btn_orange” size=”” target=”true”]

공유하기

오래 기다리고있어요

최근 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