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레나

“마치 200명의 아이들이 구해달라 울부짖는 전쟁터에 와있는 느낌이에요.”

2018년 05월 24일, 케어는 홍보대사 리처드 용재 오닐과 함께 남양주 개 농장으로 구조 활동을 나섰습니다. 개 농장은 전체가 찌든 배설물로 덮여 오물의 냄새로 지독했습니다.

현장에는 약 200여 마리의 개들이 뜬 장 속에 갇혀 살고 있었습니다. 부쩍 더워진 날씨로 인해 농장의 개들은 굶주림과 더불어 더위에 허덕이는 모습이었으며, 한눈에 보기에도 각종 피부질환을 앓고 있는 등 심각한 상황이었습니다.

케어는 상태가 심각하다고 판단된 아이들 순으로 구조를 시작하였습니다. 구조 당시 엘레나는 왼쪽 서혜부 유선 궤양 및 2차 감염으로 절제 후 봉합수술을 하였으며 회복 후 입양센터로 입소하게 되었습니다.

♥귀여운 덩치 엘레나♥

힘들게 새끼들과의 만남을 가진만큼 넘치는 모성애를 보여주는 착한 어미견이랍니다. ?

물론 사람에게 또한 변함없이 너무나 착하고 얌전한 아이인데요. 처음 보는 사람을 무서워하지만 손을 내밀며 이름을 불러주면 꼬리를 흔들고 기분 좋다는 표정으로 다가오는 귀여운 매력을 가졌답니다.

엘레나는 하네스를 하면 산책을 나간다는 것을 금방 인지했는지 하네스만 보면 기쁨을 주체 못 한답니다. ?

순하디 순한 엘레나에게 사랑을 나누어주세요.

♥엘레나를 응원하시는 대부대모님입니다. 감사합니다 ♥

김예림 이효정 김혜진

공유하기

다른 대부대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