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치

방치되어있던 개와 고양이

개와 고양이가 방치되어 지독한 악취가 나는 방에서 굶고 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제보자는 집 주인이었고 세입자는 이미 보증금마저 다 월세로 지불되었지만 연락도 잘 안되고
짐도 빼지 않아 주인은 세입자에게 기한 내에 이사를 가지 않을 시 짐을 모두 처분하겠다고 했으나
남아있던 개와 고양이에 대해서는 어찌할 바를 몰라 동물권단체 케어에게 제보를 한 것입니다.
언제부터 방치된 것인지 확실하지 않아 현장 상황 파악이 필요했던 저희 구조팀은 사료와 물, 청소 도구, 고양이 모래 등을 챙기고 출동했습니다.

문을 열었을 때 집 안의 모습

제보자 분의 도움으로 문을 열어보니 상황은 최악이었습니다.
1미터도 안돼 보이는 줄에 고양이와 개를 화장실 문고리에 묶어 놓았고
먹을 사료와 물은 없었으며 밀폐된 방 안은 똥과 오줌으로 발 디딜 곳이 없었습니다.

고양이는 극도의 스트레스와 경계심으로 한 쪽 구석에서 날카롭게 울었고
짧은 목줄 때문에 거동마저 쉽지 않아 보였습니다.
저희는 즉시 청소를 하고 깨끗한 물과 사료와 간식을 챙겨주었습니다.
처음 구조를 결정하면서 소유권 문제로 인해 세입자와 연락이 닿아 합의를 이뤄낼 때까지
집 안을 치우고 하루에 한 번 씩 방문하여 사료와 물을 챙겨주는 등의 관리를 계획하였습니다.

그러나 예상보다 상황이 심각했고 개와 고양이의 안전 확보가 최우선이라고 생각하여
즉시 병원으로 이송하는 것을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구조 당시 치치의 모습

개는 당일 바로 병원으로 이동했고 고양이는 경계심으로 인해 통 덫을 사용하여 다음 날에 포획해서 병원으로 이동했습니다.
며칠 후 제보자 분을 통해 세입자와 연락이 닿았습니다.
동물을 이 정도로 심각하게 방치한 점과 앞으로 반려동물을 보살필 여건이 안 되는 점을 모두 고려하여 저희는 소유권 포기를 권유했고 긴 설득 끝에 소유권을 양도받았습니다.
치치는 병원 치료 후 센터로 입소하였습니다.

치치의 구조 이야기
▶ 방치되어있던치치의사연 더 자세히

치치와 같이 구조된 강아지
▶ 치치의 친구 와와 이야기

♥애기애기한 치치의 센터적응기♥

예민한 성격의 치치는 고양이들과의 생활이 낯설어 어색함에 쉽사리 적응하지 못하고
힘들어하였습니다.

“제가 치치랍니다”

그런데 이게 웬일인가요!
초기 예민하던 모습은 적응하는 기간이 필요했던 것이었는지 너무나 순둥순둥한모습으로
살금살금 다가와 안기는 애교 냥이가 되었어요!
“나랑놀자옹”

사람을 너무나 좋아하여 묘사에 들어가면 졸졸졸
너무나 반가워하며 따라다니는 모습에 무릎을 파고드는 엄청난 애교까지!
장난감에 눈이동글해진 치치

“애정과 관심이 필요해요”
세상에 둘도 없는 애교쟁이 치치입니다.

장남감과 놀고싶은 치치
야옹야옹 허며 따라다니는 치치는
목소리 또한 심쿵하게 만드는 정말 완벽한 고양이입니다.

♥사랑스런 치치에게 따뜻한 품을 나누어주세요♥

입양문의
☞ 케어 입양센터 답십리센터점
☞ 전화번호 : 070-4259-8886

[buttons text=”입양신청서 바로가기” link=”http://fromcare.org/adopt-apply” type=”btn_orange” size=”” target=”true”]

공유하기

오래 기다리고있어요

최근 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