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론

유기견들을 빼내어 개농장으로 보내는 동물병원

2018년 3월 12일 월요일, 광양시 동물병원이 개장수에게 개들을 넘기는 영상이 제보되었습니다.
영상 속 남성은 동물병원 앞에 차를 세워둔 채 병원 안에서 유기견들을 빼내어 개들을 묶고 집어 던져가며 이동식 철망 안에 무려 5마리를 쑤셔 넣고 거칠게 다루고 있습니다.
이 장면을 이상하게 여긴 제보자가 항의를 하지만 차주는 묵묵부답, 다른 개들을 더 태우려고 한 모습을 본 제보자가 강하게 항의하자 그제서야 모습을 드러낸 동물병원 원장은
“어차피 공고기간 지나 내가 죽일 개들 개농장으로 보낸다. 무슨 상관이냐” 라는 황당한 답변을 내놓았습니다.

12일 밤, 동물권단체 케어와의 통화에서 원장은 어린 개들을 차마 안락사 할 수 없어 달라는 사람에게 주었다고 항변 하였으나
다시 제보가 된 작년 9월 로드뷰 사진 속에서는 동일한 차량이 동일한 철망에 개들을 태우는 모습이 버젓이 매일 동물병원 앞에서 찍혀 있는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개농장으로 팔려가는 아이들을 마냥 보고 있을 수만은 없어, 동물권단체 케어는 아이들을 구조하여 연계 동물병원으로 이동하였습니다.

더 자세한 이야기 보러가기
동물학대 무더기 적발, 광양시<매일 동물병원>과 광양시 직무유기를 고발한다

구조 후 병원에서 치료 중인 새론

죽음의 문턱에서 가까스럽게 구조 된 검은 개 3마리

구조된 아이들 중 3마리의 검은 개들 모두 극심한 코로나 바이러스에 감염되어있었습니다.
아이들은 바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며 다행히 현재는 치료가 정상적으로 완료되어 회복 중에 있습니다.
어린 나이에 성치 않은 몸으로 죽음으로 내몰렸던 아이들..
이 아이들 모두가 밝은 꽃길만 걸을 수 있는 날이 오겠죠?

죽음의 문턱에서 구조된 검은개
▶ 깜찍발랄 소녀 새솔이 이야기

▶ 겁 많은 호기심 공주님 새나 이야기

♥배냇털이 매력적인 새론♥

새론이는 같이 구조된 다른 아이들과 다르게 자기만의 털로 매력어필! 할 수 있는 사랑스러운 배냇털 소유견입니다.
새론이를 찾아보세요~ 🙂

새론, 새나, 새솔이가 있으면 배냇털 덕에 새론이를 금방 찾을 수 있습니다!
소심한 듯 하나 꼬리를 흔들면서 먼저 만져달라고 반겨주는 새론! 애교도 뿜뿜! 매력이 철철!
아직 아기지만 배변도 잘 가리는 똑순이 새론이랍니다~
“짜잔! 제가 바로 똑순이 새론이랍니다”

사이좋은 새나와 새론

순둥순둥한 성격으로 아이들과도 잘지내는 새론이!

새론이의 귀여움은 끝이 없다!

때론 새침하게~

때론 대담하게!

소심한 듯 대담한 새론이의 매력에 빠져보실래요?

♥입양센터 밀당녀 새론이의 평생의 가족이 되어주세요♥

★중요★
견종이나 체격, 생활환경 등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대체로 강아지의 수명은 12~16세 정도 됩니다.
아기 새론이를 끝까지 가족으로 지켜주실 수 있는지 충분한 고민 부탁드립니다.

입양문의
☞ 케어 입양센터 답십리센터점
☞ 전화번호 : 070-4259-8886

[buttons text=”입양신청서 바로가기” link=”http://fromcare.org/adopt-apply” type=”btn_orange” size=”” target=”true”]

공유하기

오래 기다리고있어요

최근 입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