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온

배변과 오물로 가득한 뜬장 속 아이들

케어의 활동가는 개농장에서 조금 떨어진 곳에 방치되어있는 5마리의 강아지를 발견했습니다.
편하게 디딜 수도 없는 뜬장에서 5마리의 강아지는 오물에 가까운 짬밥이 먹고있었으며, 뜬장 주위는 발을 디딜 수 없을 정도로 배변과 오물들로 가득했습니다.
열악한 상황 속에서 서로서로 의지하고 있는 아이들을 그냥 지나칠 수 없었던 활동가는 개농장 주인을 만나 오랜 설득 끝에 5마리의 아이들을 구조 할 수 있었습니다.

♥엄마 껌딱지 다온이에게 사랑을 주세요♥

다온이는 구조된 5마리의 아이들 중 가장 겁이 많은 아이입니다.
특히 무섭다 싶으면 항상 엄마 뒤에 쏙~! 숨는데요,
4마리의 아이들 중 가장 큰 것은 물론이고 심지어 엄마보다도 훨~~씬 큰 다온이가
엄마 뒤에서 몸의 반밖에 숨기지 못하는 모습은 모든 활동가들을 빵 터지게 했답니다.
겉모습은 다 큰 성견 같지만 역시 어린 티가 나는 게 너무나 귀엽지 않나요

겁 많은 다온이와 친해지기 위해서 빠질 수 없는 아이템은 바로 간.식. 입니다.
식만 있다면 그 순간만큼은 다온이와 누구보다 친한 베프가 될 수 있답니다!

다온이와 친해지는 건 어렵지 않아요 걱정 마세요~ 다온이에게 진심으로 사랑해줄 준비만 하시면 된답니다 ?

엄마 밖에 모르는 겁쟁이 다온이에게 사랑을 주세요!

♥ 다온이를 응원하시는 대부대모님입니다. 감사합니다 ♥

윤가람 정수연

공유하기

다른 대부대모